UPDATED. 2024-02-22 22:49 (목)
[오늘·내일날씨] '폭우주의보' 이번엔 충청·전라로.. 오늘밤 폭우 쏟아져 '침수 피해 주의'
상태바
[오늘·내일날씨] '폭우주의보' 이번엔 충청·전라로.. 오늘밤 폭우 쏟아져 '침수 피해 주의'
  • 김혜원 기자
  • 승인 2018.08.30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혜원 기자]  현재 전국 곳곳으로 산발적인 비구름이 발달해 흐린 날씨를 보이고 있다. 서울 등 수도권을 강타한 비구름대가 서서히 남하하면서 오늘 밤 충청 이남지역을 중심으로 폭우가 쏟아질 전망이다. 남부지방은 주 후반까지 호우가 장기화될 것으로 예보됐다.

30일 기상청 예보에 따르면 오후 4시 기준 전국 곳곳으로 산발적인 비구름이 퍼져 있다. 오늘 우리나라는 저기압의 영향을 받아 곳곳에 비가 올 것으로 보인다. 비소식이 전해지면서 기온이 떨어지고 있다. 폭염이 찾아왔던 남부지방은 어제보다 기온이 다소 낮아졌다. 비가 내리고 있는 광주는 어제 같은 시각보다 6도가량 낮아진 상태다.

 

8월 30일 기상정보 [사진=네이버 화면 캡쳐]

 

서울, 경기남부와 강원영서남부 지역은 오늘 오후부터 새벽 한때 비가 오는 곳이 있겠으며, 충청도와 남부지방은 오늘 오후를 시작으로 내일까지 비가 이어질 것으로 예보됐다. 오늘부터 주말까지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경남남해안과 지리산부근에는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집중호우가 예보된 충청과 전라 지역은 내일 오전까지 시간당 40mm가 넘는 매우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호우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으니 침수 피해를 줄이기 위한 대책이 필요하다.

타 지역의 강수량은 서울-경기도, 강원영서, 경상도, 제주도산지에 30~80mm, 강원영동, 제주도(산지 제외), 울릉도-독도에 10~40mm가 수준으로 예상된다. 비소식과 함께 기온 역시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20도에서 25도, 낮 최고기온은 26도에서 30도가 되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최근 한반도를 찾은강수대의 경우 폭이 남북으로 매우 좁고, 동서로 길게 형성되어 있다"며 "인접한 지역간에도 강수량과 강수지속시간에 큰 차이가 있으니, 기상청 기상예보에 주의를 기울여 침수 피해를 막는 것이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폭우가 충청과 전라도 지역으로 남하한 가운데 제 21호 태풍 제비(JEBI)가 북상 중이다. 21호 태풍 제비는 중형급 태풍으로  현재 괌 북동쪽에서 일본 가고시마를 향해 이동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다음주 화요일인 9월 4일 일본 가고시마 동남동쪽 해상을 지나는 21호 태풍 제비가 한반도에 영향을 끼치 것인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국내 대기 순환이 원활해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 단계를 보이겠가. 여기에 전국이 대체로 흐린 날씨를 보이며 일사가 차단돼 자외선 지수는 ‘보통’ 단계를 나타내고 있으며, 일 최고 오존농도는 광화학 반응을 통해 생성되는 오존의 양이 많지 않아 전국이 ‘보통’ 수준에 머물러 있다.

시시각각 변하는 날씨로 인해 외출에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전국날씨, 서울날씨, 대전날씨, 부산날씨, 청주날씨, 제주날씨, 대구날씨, 광주날씨, 인천날씨 등 날씨 정보를 확인하기 위해선 기상청 오늘날씨예보 및 내일날씨예보를 통해 실시간 날씨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