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6-19 05:26 (토)
SPC그룹 가정의달 CSR, 결식아동 식사 지원
상태바
SPC그룹 가정의달 CSR, 결식아동 식사 지원
  • 김의겸 기자
  • 승인 2021.05.06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허영인 회장이 이끄는 SPC그룹의 사회공헌 재단인 SPC행복한재단이 가정의 달을 맞아 결식아동 식사 지원 캠페인을 진행하는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CSR)을 펼친다.

SPC행복한재단은 6일 "한국 월드비전과 함께 비대면 고객참여 사회공헌 활동으로 진행하는 ‘주말에 뭐 먹니?’ 캠페인은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어린이들 결식을 예방하기 위해 기획됐다. 고객이 해피포인트 어플리케이션(해피앱)을 통해 ‘좋아요’ 또는 댓글로 응원 참여를 하면 1건당 식사 1인분씩 적립해 SPC행복한재단이 기부하는 프로그램"이라고 소개했다.

행사는 18일까지 진행되며, 캠페인 종료 후 전국 결식아동 300여 명에게 4주간 급식이 제공되지 않는 주말에 먹을 수 있는 SPC그룹 식사용 키트를 전달할 예정이다.

한상호 한국 월드비전 나눔본부장은 “돌봄 사각지대에 놓인 결식 우려 아동에게 도움의 손길을 전하고자 SPC그룹과 함께 캠페인을 준비했다”며 “이번 캠페인을 통해 아동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관심이 이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사진=SPC그룹 제공]
[사진=SPC그룹 제공]

SPC행복한재단 관계자는 “가정의 달을 더욱 뜻 깊게 맞이하고 나눔 경영철학을 실천하고자 고객과 함께하는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우리 주변 소외계층을 돕고 행복을 나눌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라고 알렸다.

이밖에 SPC행복한재단은 파리바게뜨 가맹점과 지역아동센터가 1대1 결연을 맺고 케이크를 지원하는 ‘SPC해피버스데이파티’ 프로그램을 통해 전국 500여 곳 아동보육시설에 생일 케이크를 선물할 예정이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