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4 17:16 (금)
SPC팩 ESG경영, 깨끗한나라-SK종합화학과 친환경 MOU
상태바
SPC팩 ESG경영, 깨끗한나라-SK종합화학과 친환경 MOU
  • 김의겸 기자
  • 승인 2021.07.27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SPC그룹의 포장재 생산 계열사 SPC팩이 깨끗한 나라, SK종합화학과 ‘친환경 포장재 개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SPC팩은 27일 "이번 협약을 통해 SK종합화학과 함께 친환경 포장재를 공동 개발해 깨끗한나라에 공급하고, 깨끗한나라는 이를 화장지, 미용티슈 등 외포장재로 사용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번에 개발하는 포장재는 일반적인 포장재 생산 단계에서 불가피하게 버려지는 잔여 합성수지를 활용한다. 그동안 가공 후 남는 합성수지는 품질 저하 문제 때문에 재가공이 어려워 다시 활용할 수 없었다. SPC팩과 SK종합화학은 잔여 합성수지 'PIR(Post Industrial Recycled)'을 이용한 필름을 개발, 깨끗한나라 제품에 적용해 자원순환 및 탄소 저감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사진=SPC팩 제공]
[사진=SPC팩 제공]

김창대 SPC팩 대표는 “생산과정에서 버려지는 자원을 적극적으로 재활용하는 것은 환경보호 차원에서 매우 중요하다”며 “SPC그룹 ESG(친환경·사회적·지배구조 개선)경영 정책에 발맞춰 앞으로도 다양한 관점에서 친환경 소재를 개발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SPC팩은 지난 3월부터 SK종합화학, SKC, 롯데케미칼, 한화컴파운드 등과도 친환경 포장재 개발 MOU를 진행해왔다. 파리바게뜨, 배스킨라빈스, SPC삼립 등에서 사용되는 다양한 식품 포장재에 적용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식품포장재 인쇄업계 최초로 ‘녹색전문기업’, ‘녹색 기술’, ‘녹색 제품’ 인증 등 국가 녹색인증 3개 부문을 모두 획득하는 등 ESG 경영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