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4 17:16 (금)
위니아딤채 에어컨, 7월 판매량 496% 증가
상태바
위니아딤채 에어컨, 7월 판매량 496% 증가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1.07.30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위니아딤채 ‘위니아 에어컨’의 판매가 최근 마른 장마와 폭염으로 7월 들어 대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위니아딤채는 "올해 강력한 컬러마케팅이 접목된 ‘위니아 웨이브 에어컨’ 출시를 시작으로 슬림하고 콤팩트하지만 강력한 냉방성능의 ‘위니아 창문형 에어컨’, 예술적인 디자인의 ‘위니아 둘레바람 아트 에디션’ 등 소비자 니즈에 맞춘 다양한 제품으로 인기몰이 하고 있다"고 밝혔다.

위니아딤채에 따르면 특히 7월 들어 무덥고 습한 날씨가 지속되면서 위니아 에어컨 판매량이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1일부터 27일까지의 위니아 에어컨 판매량은 전년 동기 대비 496% 증가했다. 스탠드 에어컨의 경우 317% 늘었으며, 벽걸이 에어컨은 666%로 크게 상승했다. 상업용 중대형 에어컨의 판매도 크게 늘어 276% 증가했다.

 

[사진=위니아딤채 제공]
[사진=위니아딤채 제공]

 

위니아딤채는 "특히 에어컨 구매 형태를 보면 스탠드 에어컨 17평형과 벽걸이 에어컨 결합상품인 멀티모델이 가장 큰 인기였다. 해가 갈수록 넓은 전용면적의 제품과 스탠드와 벽걸이 복합구성 모델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또한 "올해는 1인 가구와 방 단위 수요를 대응하기 위해 지난 5월 선보인 ‘위니아 창문형 에어컨’도 최근 일주일 판매량이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된 7월 첫째 주 대비 258%를 기록하며 큰 폭으로 증가했다"고 덧붙였다.

위니아 창문형 에어컨은 실내기와 실외기 일체형 제품으로 전문 설치기사의 도움 없이도 원하는 공간에 손쉽게 설치할 수 있는 장점이 소비자 구매로 이어졌다는 분석이다. 또한 ‘자가 증발 시스템’으로 별도의 배관 설치가 필요 없으며, ‘자동 크린 건조 기능’을 적용해 한층 위생적인 사용환경을 제공한 것도 구매요인 중 하나로 분석된다.

위니아딤채 관계자는 “비가 적었지만 고온 다습한 장마가 이어지고 실내활동이 잦아지면서 에어컨은 선택의 여지가 없는 필수품이 됐다”며 “한낮 폭염뿐만 아니라 열대야가 이어지는 다음달까지 에어컨 매출은 꾸준히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제품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