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4 01:57 (토)
파리바게뜨, 동반성장지수평가 '최우수' 등급 획득
상태바
파리바게뜨, 동반성장지수평가 '최우수' 등급 획득
  • 김의겸 기자
  • 승인 2021.09.15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SPC그룹 계열사 파리크라상이 ‘2020년도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을 획득했다.

동반성장지수는 대중소기업 간 동반성장을 촉진하기 위해 대기업의 동반성장 수준을 계량화한 지표로, 동반성장위원회 평가와 공정거래위원회 공정거래협약 이행 평가를 합산해 산정한다. 

파리바게뜨는 15일 "동반성장위원회에서 발표한 이번 평가에서 가맹점과 상생 활동과 다양한 협력사 및 지역사회 지원 등 적극적인 ESG(친환경·사회적·지배구조 개선)경영 활동이 높은 평가를 받은 것"이라고 분석했다. 

파리바게뜨는 "매년 가맹점에 제조기사 용역비 지원, 가맹점주 자녀 및 아르바이트생 장학금, 마케팅 비용 등으로 2000억 원가량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 2009년부터 자율 분쟁 조정 시스템인 ‘상생위원회’를 운영하고, 올 초 ‘장기점포 상생협약 선포식’을 통해 10년 이상 운영된 점포의 안정적인 재계약을 허용하는 등 가맹점과 상생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고 설명했다.

[사진=SPC 파리바게뜨 제공]
[사진=SPC 파리바게뜨 제공]

파리바게뜨는 협력사 및 지역사회와 상생에도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상생결제 시스템 운영, 동반성장위원회 혁신 파트너십 사업’ 등을 통해 연간 1800억 원을 들여 투명한 결제 시스템을 구축하고, 협력사 경쟁력 강화를 위한 컨설팅 및 설비를 지원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해 가맹점 지원만이 아닌 지역사회에 제품 및 방역용품 등도 제공하고 있으며, ‘ESG행복상생 프로젝트’를 운영해 어려움을 겪는 지역 농가에도 힘을 보태고 있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ESG경영 일환으로 가맹점주와 협력사, 지역사회 등 다양한 관계에서 좋은 파트너십을 유지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앞으로도 동반성장할 수 있는 방안을 꾸준히 고민하며 상생경영을 강화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