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0 11:16 (수)
미래에셋박현주재단 CSR, 청소년 문화체험활동 지원
상태바
미래에셋박현주재단 CSR, 청소년 문화체험활동 지원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1.09.17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미래에셋박현주재단은 기업의사회적책임(CSR)을 실천했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17일 "전국 지역아동센터 100곳을 대상으로 청소년 문화체험활동 지원사업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미래에셋박현주재단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학습과 체험에 어려움을 겪는 아이들을 위해 안전한 환경에서 다양한 문화와 예술을 접할 수 있도록 동영상 강의와 체험활동이 접목된 문화체험키트를 제작, 배포했다. 키트를 받은 지역아동센터에서는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문화체험활동을 진행했다.

[사진=미래에셋자산운용 제공]

키트는 전문교육업체와 제휴를 통해 세계나라문화, 명화와클래식, 창작공예활동 등 10가지 종류로 구성됐다. 미래에셋박현주재단은 각 센터에 문화체험키트를 100개씩 제공했으며, 키트를 통해 습득한 내용을 심화학습할 수 있도록 자체적으로 기획한 센터 프로그램에 활동비도 지원했다.

한 지역아동센터 담당자는 "활동 주제별 강의영상으로 문화적 지식을 함양하고, 주제와 관련한 체험활동을 통해 즐거움과 창의성을 기를 수 있었던 유익한 시간이었다"며 “"전 제작된 강의 영상으로 센터 일정에 따라 수업이 가능하고, 이해하기 어려운 부분은 반복 학습이 가능해 학습 효과가 높았다"고 말했다. 

미래에셋박현주재단 관계자는 "코로나19 이후 제한된 외부활동으로 아이들의 문화적 욕구가 충분히 해소되지 못해 안타까웠다"며 "재단은 앞으로도 안전하면서도 질 높은 문화체험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