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0-05 14:29 (수)
오리온 '닥터유', 싱가포르로 뻗은 '제주용암수'
상태바
오리온 '닥터유', 싱가포르로 뻗은 '제주용암수'
  • 김의겸 기자
  • 승인 2022.03.15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오리온 ‘닥터유 제주용암수’가 싱가포르에 수출된다.

오리온은 15일 "'닥터유 제주용암수' 싱가포르 현지 판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중국, 베트남, 러시아에 이은 4번째 해외 수출국으로 초도수출 물량은 총 47톤, 병수로 환산하면 5만6000병에 달한다.

'닥터유 제주용암수'는 현지 최대 온라인 식료품 쇼핑몰 ‘레드마트(REDMART)'에 입점해 판매를 개시했다. 레드마트는 싱가포르 인구 20%인 100만 명 이상 이용하는 쇼핑몰로, 주문과 배송 편의성이 높아 최근 이용객이 급격히 증가하고 있다.

오리온은 출시 초기 온라인 판매를 통해 '닥터유 제주용암수'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고, 추후 대형마트와 편의점 등 오프라인 매장까지 판매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사진=오리온 제공]
[사진=오리온 제공]

오리온은 음료 사업을 그룹 신수종 사업 한 축으로 선정, 미네랄이 풍부한 제주 용암해수를 원수로 사용해 만든 ‘닥터유 제주용암수’를 판매하고 있다. 용암해수는 화산암반층에 여과된 바닷물이 육지로 스며든 물로, 미네랄이 다량 함유됐다. '닥터유 제주용암수' 영양정보에 따르면 2ℓ 기준 칼슘 132㎎, 칼륨 44㎎, 마그네슘 18㎎이 들어있다. 물에 녹아있는 칼슘, 마그네슘 함량을 나타내는 경도는 200㎎/ℓ로, 경도가 높은 '경수(硬水, Hard Water)'에 해당한다.

오리온은 "경도가 좋은 물의 선택 기준"이라는 메시지를 강조하며 경수시장을 개척하는 데 힘쓰고 있다. 최근에는 분리배출 편의성과 재활용 효율성을 높인 ‘닥터유 제주용암수 무라벨’과 면역 기능에 도움을 주는 ‘닥터유 면역수’를 출시하는 등 제품 라인업을 확대했다.

오리온 관계자는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경도가 높은 좋은 물’에 대한 수요가 늘면서 바이어들의 문의도 증가하고 있다”며 “오리온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수출국과 판매처를 확대하고 제품 라인업을 추가하는 등 한국 대표 음료 브랜드로 육성시켜 나갈 것”이라고 예고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