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6-24 23:31 (금)
롯데건설-케이클라비스자산운용, 부동산개발 투자펀드 MOU
상태바
롯데건설-케이클라비스자산운용, 부동산개발 투자펀드 MOU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2.05.25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롯데건설과 케이클라비스자산운용이 손을 잡았다.

하석주 롯데건설 대표이사와 구재상 케이클라비스 회장은 24일 롯데건설 본사에서 부동산개발 투자펀드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롯데건설은 단순 시공을 넘어서 사업 발굴과 기획부터 금융조달, 건설, 운영 관리까지 사업 전체를 총괄하는 종합 디벨로퍼로 거듭나고자 역량을 강화해왔다. 실제로 디벨로퍼로서 대형 복합개발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현재 공사 중인 마곡 MICE 복합개발사업은 지난해 5월 착공에 돌입, 2024년 9월 준공 예정이다. 인천 검단신도시101 역세권 개발사업은 올해 하반기 착공 예정이다. 또한 이천 덕평 물류센터 밸류애드(Value Add) 사업도 진행 중이다.

롯데건설 측은 "이번 협약은 종합 디벨로퍼로서 사업을 확장하기 위해 체결했다"고 전했다. 

케이클라비스자산운용은 케이클라비스의 자회사로 대체투자, 전문투자형사모펀드 등 자산운용뿐만 아니라 신규 투자처 발굴 등 부동산 개발사업 전 단계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는 기업이다.

하석주 롯데건설 대표이사(왼쪽 4번째), 구재상 케이클라비스 회장(왼쪽 5번째). [사진=롯데건설 제공]

이번 협약으로 양사는 공동협력을 통해 부동산스페셜 블라인드펀드(투자처를 정하지 않고 자금을 모집하는 펀드)와 물류센터 블라인드펀드 등 부동산 개발 전문 투자펀드를 조성해 적극적으로 신규 부동산 개발사업 기회를 발굴하고, 전략적 파트너로서 안정적인 사업 진행을 위해 협력할 예정이다.

롯데건설은 펀드를 통한 간접투자뿐만 아니라 프로젝트의 사업성과 설계 검토, 시공 및 공사관리업무 등 전반적인 개발사업의 전문성을 제공하고, 케이클라비스자산운용은 금융구조 설계 등 금융자문 및 금융투자 업무를 제공하는 지속적인 파트너십 관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하석주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으로 케이클라비스의 검증된 투자 역량과 당사의 개발 역량을 통해 시너지 창출해 경쟁력 있는 비즈니스 모델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이번 협약으로 종합 디벨로퍼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다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구재상 회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면밀한 신규 부동산 개발사업의 검토가 가능해졌으며, 더욱 적극적인 투자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창의성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새로운 자산가치 발굴에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