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4 19:30 (일)
'트와이스 첫 솔로' 나연, 한계를 깨고 팝! [SQ현장]
상태바
'트와이스 첫 솔로' 나연, 한계를 깨고 팝! [SQ현장]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2.06.24 1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등포=스포츠Q(큐) 글 김지원 · 사진 손힘찬 기자] 트와이스 나연이 가장 '나연스러운' 솔로 데뷔 앨범으로 '서머퀸'에 당당히 도전장을 내민다.

24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페어몬트 앰배서더 서울에서 트와이스 나연의 솔로 데뷔 앨범 '아이엠 나연(IM NAYEON)'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나연은 "솔로 아티스트 나연으로 인사드리게 됐다. 오랫동안 앨범 준비하다보니 후련한 감정도 있고 처음으로 혼자 나오다보니 설레고 긴장되기도 한다"고 솔로 데뷔 소감을 밝혔다.

 

[사진=스포츠Q(큐) DB]
[사진=스포츠Q(큐) DB]

 

트와이스 나연은 데뷔 7년 만에 팀 내 첫 주자로 솔로 활동을 시작한다. 앨범명 '아이엠 나연'은 본명 '임나연'과 "I'M NAYEON"이라는 뜻을 동시에 갖고 있다. '트와이스 나연'에서 '임나연'이라는 이름을 내건 앨범으로 솔로 아티스트로서 진가를 발휘하겠다는 각오다.

나연은 "올해로 데뷔 7년 차가 됐다. 늦지 않고 좋은 타이밍이었던 것 같다고 생각한다"면서 "제가 7년 동안 보여드린 트와이스 나연의 이미지를 가져가면서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리는데 중점을 뒀다"고 솔로 아티스트로 활동에 나서는 각오를 전했다.

타이틀곡 '팝!(POP!)'은 켄지(KENZIE), 런던 노이즈(LDN Noise), 이스란 등 유명 작가진이 곡 작업에 참여했고, 버블처럼 부풀어 오른 상대의 마음을 거침없이 터트리겠다는 매혹적인 메시지와 중독성 강한 멜로디가 특징이다.

타이틀곡은 가장 '나연스러운' 매력이 담긴 곡이다. 스스로 생각하는 '나연스러움'에 대해 묻자 "솔직함이 가장 저답지 않나 생각을 해 본다. 그런 게 무대에서 잘 표현될 거 같다"고 전했다.

상큼한 청량미가 담긴 퍼포먼스는 나연의 톡톡 튀는 에너지를 그대로 드러낸다. 나연은 타이틀곡 퍼포먼스에 대해 "쉬는 부분이 없어서 유산소 운동, 달리기 하는 것처럼 체력 소모가 컸다"고 밝히기도.

 

[사진=스포츠Q(큐) DB]
[사진=스포츠Q(큐) DB]

 

앨범에는 타이틀곡을 비롯해 '노 프로블럼(NO PROBLEM) (Feat. 필릭스 of Stray Kids)', '러브 카운트다운(LOVE COUNTDOWN) (Feat. 원슈타인)', '캔디플로스(CANDYFLOSS)', '올 오어 낫띵(ALL OR NOTHING)', '해피 버스데이 투 유(HAPPY BIRTHDAY TO YOU)', '노을만 예쁘다'까지 총 7곡이 수록돼 나연의 다채로운 매력을 담았다.

나연은 3번 트랙 '러브 카운트다운'에 공동 작사로, 5번 트랙 '올 오어 낫띵'에는 단독 작사가로 이름을 올리며 본인의 색채를 더욱 더했다. 트와이스 발매 앨범 최초로 타 아티스트의 피처링 곡이 수록된 것도 특징이다. 스트레이 키즈 필릭스와 함께한 '노 프로블럼', 래퍼 원슈타인과 호흡을 맞춘 '러브 카운트다운'으로 팬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처음으로 단독 작사한 '올 오어 낫띵' 작업 과정에 대해서는 "미국 투어 다니는 중에 틈틈히 쓴 곡이다. 작사 작업 자체가 저에게는 많이 어렵고 도전이었다"면서 "제가 지금까지 활동하면서 가장 힘들었을 때 어떻게 버틸 수 있었고 어떤 것들이 제게 힘이 돼 줬는지 담겨있는 곡이다. '좀 더 확실한 답이 있다면 나에게 알려달라'는 내용의 가사가 가장 기억에 남는다"고 전했다.

9명 다인원 그룹에서 솔로 아티스트로 홀로서기에 나서며 가장 힘들었던 점은 무엇일까? 나연은 "노래 작업을 하면서 많이 느꼈다. 멤버가 다인원이다보니까 완곡 부를일도 많이 없고 혼자 춤을 출 일도 많이 없어서 끝까지 혼자 무대를 해야 한다는 부담감이 있었다"면서도 "작업하면서 내가 노래 부르는 걸 이렇게 좋아했었지 또 한 번 느끼게 되는 계기가 됐다"고 밝혔다.

이어 "9명이서 같이 준비하는 일을 혼자 하려니 어려웠던 순간도 있었다. 특히 선택해야 할 때 멤버들의 조언이 많이 그리웠다. 혼자 촬영할 때 멤버들과 대화도 못 나누다보니 그런 것들이 많이 생각났다"고 덧붙였다.

 

[사진=스포츠Q(큐) DB]
[사진=스포츠Q(큐) DB]

 

힘들었던 순간에는 멤버들의 응원이 큰 힘이 됐다. 나연은 "(응원을) 셀 수 없을 정도로 많이 받았다. 처음 녹음할 때, 자켓 촬영, 뮤비 촬영 현장에도 멤버들 모두 와서 응원해줬다. 제가 어려워하는 부분들도 디테일하게 조언 해줘서 감동했던 기억이 있다"며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에서 멤버들이 깜짝 커피차를 보내줬는데 정말 모르고 있던 일이라 감동을 많이 받았다"고 감사한 마음을 전하기도 했다.

'개인 활동을 통해 이루는 것들이 트와이스에게 좋은 영향을 줄 것'이라는 박진영 PD의 말이 힘이 됐다고 말한 나연은 "저희가 각자 가지고 있는 매력들이나 보여줄 수 있는 스타일이 다 다르다. 다양한 솔로 아티스트가 나올 수 있다는 기대감이 있다. 이번에 제가 나왔던 것처럼 앞으로 다양한 콘셉트 개인활동 기대해주시면 좋겠다"고 당부하기도 했다.

이날 미니앨범 발매와 동시에 나연은 여성 솔로 아티스트로 첫 발을 내딛는다. 솔로 아티스트 나연이 보여줄 차별점은 무엇일까. "제 무대를 보면 기분이 좋아진다는 메시지를 들을 때 항상 뿌듯하고 힘이 많이 난다. 많은 분들께 힘이 되고 에너지가 됐으면 하고 그게 제 강점이 됐으면 좋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나연의 솔로 데뷔 앨범 '아이엠 나연'과 타이틀곡 '팝!'은 24일 오후 1시에 베일을 벗는다. 같은 날 오후 9시 30분에는 트와이스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앨범 발매 기념 라이브를 열고 글로벌 팬들과 만난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