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1-28 13:07 (월)
신협, 집중호우 피해 복구 15억 기부
상태바
신협, 집중호우 피해 복구 15억 기부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2.08.25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신협이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본 지역에 대규모 지원을 펼친다. 

신협은 25일 호우 피해 복구 및 일상 회복을 위한 지원 계획을 밝혔다. 

금액은 15억원이다. 지원금은 ▲ 수해 지역 복구에 필요한 물품 전달에 7억원 ▲ 이재민 및 수해 소상공인 대상 1인당 1000만원 한도 무이자대출 이자지원에 4억5000만원 ▲ 호우 피해자 성금 전달에 3억5000만원이 각각 쓰인다. 대상은 총 3300명에 이를 것으로 추정된다.

[사진=신협중앙회 제공]

신협은 중앙회와 각 지역신협 간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조합과 조합원의 피해 현황을 면밀히 파악하고, 피해 규모에 맞는 맞춤형 지원을 실시할 계획이다. 피해지역의 조합원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폭우 피해로 실의에 빠진 조합원들의 일상 회복을 지원한다는 차원이다.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은 “수해와 코로나 재확산으로 시름하고 있는 지역민과 소상공인이 하루속히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신협은 서민금융의 동반자로서 재난과 재해 극복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협은 국가적인 재난·재해가 발생할 때마다 꾸준한 구호를 이어오고 있다. 2020년 집중호우 때 중앙회와 임직원 250여 명이 금산지역을 방문해 복구 지원활동을 실시하고 긴급구호물자를 전달했고 피해가 극심했던 8개 지역에 구호 성금 2억원을 전달했다. 2019년 강원도 산불 피해 성금 11억원, 2020년 코로나 극복 성금 21억원, 2022년 경북·강원 산불피해 성금 13억원을 기부한 바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