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02 08:11 (금)
위메프, '고물가 시대 맞춤' 대용량 생필품 거래액 121% 증가
상태바
위메프, '고물가 시대 맞춤' 대용량 생필품 거래액 121% 증가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2.09.28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최근 대용량 생필품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생필품 단가 상승과 경기 불황이 맞물려 가성비를 중요시하는 소비 패턴이 나타나고 있는 것.

위메프는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25일까지 최근 한 달간 주요 대용량 생필품 거래액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21% 늘었다”고 28일 밝혔다.

상품별로는 상대적으로 유통 기한이 길어 장시간 보관이 용이한 상품들의 증가세가 돋보였다.

[사진=위메프 제공]

 

대용량 치약(378%), 대용량 비누(69%), 대용량 샴푸(15%) 등의 위생 용품과 대표적인 생활용품인 대용량 세제(78%)·휴지(63%)의 거래액이 두루 성장한 것.

또한 대용량 커피(215%)와 대용량 과자(31%) 등 기호식품도 높은 가성비로 수요가 크게 증가했다.

지난 몇 년간 자리매김했던 ‘소포장’ 상품 구매 패턴이 ‘대용량’ 상품 구매로 변화한 것은 생필품 가격 인상에 더해 MZ 세대를 중심으로 변화한 새로운 소비문화도 영향을 미쳤다.

‘플렉스(Flex)’ 등 과시형 소비 트렌드 대신 ‘짠테크’, ‘무지출 챌린지’ 절약형 소비 트렌드가 대용량 가성비 상품 구매로 이어진 것이다.

위메프 관계자는 “대용량 상품을 선호하는 추세는 고물가, 경기 불황 등으로 당분간 지속될 것”이라며 “생필품은 물론 카테고리별 대용량 상품을 더 저렴한 가격에 선보일 수 있도록 파트너사들과 함께 다양한 프로모션을 전개하겠다”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