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2-03 20:36 (금)
우아한형제들, 고용노동부 '2022 워라밸 실천기업' 선정
상태바
우아한형제들, 고용노동부 '2022 워라밸 실천기업' 선정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2.11.23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배달의민족(배민)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이 구성원의 업무 몰입과 일-생활 간 행복을 추구할 수 있도록 노력한 점을 높이 평가받아 고용노동부 ‘2022 워라밸 실천기업’에 올랐다.

김범준 대표의 우아한형제들은 23일 “서울시 강남구 대치동 섬유센터에서 진행된 고용노동부 주관 ‘일·생활 균형 컨퍼런스’에서 ‘2022 워라밸 실천기업’에 선정돼 고용노동부 장관으로부터 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워라밸 실천기업은 일하는 문화 개선을 위해 고용노동부가 2017년부터 시작한 캠페인이다. 2022 워라밸 실천기업에는 우아한형제들을 포함해 17개 기업이 선정됐다. 특히 올해는 직장인 익명 커뮤니티 ‘블라인드’를 통해 근로자가 직접 워라밸 실천기업 우수기업을 뽑았다.

23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 섬유센터에서 진행된 고용노동부 주관 ‘일·생활 균형 컨퍼런스’에서 박일한 우아한형제들 조직문화혁신부문장(오른쪽)이 이정식 고용노동부 장관으로부터 표창을 받았다. [사진=우아한형제들 제공]

 

고용노동부는 블라인드를 통해 10만여 기업의 소속 근로자에게 워라밸 수준을 측정할 수 있도록 한 달 간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설문 결과와 기존 블라인드에 등록된 기업 리뷰 점수 등 정량적 지표를 종합해 점수를 산출했다. 여기에 실제 기업에서 운영하고 있는 제도와 워라밸 실천 의지 등을 감안해 최종 후보 기업을 결정했다.

우아한형제들은 구성원들이 업무에 몰입하면서도 일과 생활의 행복을 추구할 수 있도록 올 1월 근무시간을 주 35시간에서 주 32시간으로 단축했다. 아울러 상시 재택근무제를 도입하고 직장 어린이집 운영, 법정 육아휴직 외 특별 육아휴직 부여 등 구성원이 워라밸을 실천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인 점을 높이 인정받았다.

우아한형제들은 내년부터는 본인이 자유롭게 근무 장소를 선택할 수 있는 ‘근무지 자율선택제’, 정해진 근무시간 내에서 유연하게 근무할 수 있는 ‘선택적 근무시간제’를 도입한다.

근무지 자율선택제는 구성원 모두가 업무에 몰입할 수 있는 근무 장소를 자율적으로 선택할 수 있게 된다. 사무실 출근, 재택 외에도 근무를 할 수 있는 여건이 되는 장소 및 해외도 무관하다. 선택적 근무시간제는 월 단위의 총 근무시간 내에서 개인의 업무 스케줄과 컨디션 등에 따라 자율적으로 업무 시간을 분배할 수 있다.

또 구성원들의 일-가정 양립에 중요한 임신, 출산, 육아 관련 정책도 운영 중이다. 임신 기간 중 근무 시간을 자율적으로 하루 2시간씩 단축할 수 있도록 했고, 직장 어린이집인 ‘우아한 어린이집’을 개원해 운영 중이다. 초등학교 2학년 이하의 자녀를 둔 구성원에게는 1개월의 유급 육아휴직도 부여하고 있다.

이 밖에도 ▲ 복지포인트 연 200만원 ▲ 재택근무지원비 월 10만원 ▲ 최대 90일까지 급여의 50%를 지원하는 ‘우아한 병가제도’ ▲ 본인 또는 배우자 출산 시 산후조리원비 300만원 ▲ 주택자금 및 생활안정자금 대출 이자 지원 등 구성원들이 일과 생활의 균형을 이룰 수 있는 각종 제도를 도입해 운영 중이다.

이러한 노력을 인정받아 지난 2017년과 2018년 고용노동부 ‘남녀고용평등 우수기업’에 선정됐고 2018년에는 여성가족부 인증 ‘가족친화 우수기업’으로도 선정됐다. 2021년에는 고용노동부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에 선정되기도 했다.

곽지아 우아한형제들 인사조직실장은 “일하기 좋은 회사를 만들기 위해 구성원들과 끊임없이 소통하면서 각종 제도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