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9 12:22 (수)
태광그룹, 임직원 대상 챗GPT 특강
상태바
태광그룹, 임직원 대상 챗GPT 특강
  • 김진수 기자
  • 승인 2024.05.27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진수 기자] 태광그룹이 업무 효율화를 위해 인공지능(AI) 활용 확산에 나섰다.

태광그룹은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챗(Chat)GPT` 특강을 실시했다”고 27일 밝혔다.

향후 챗GPT 활용 경연대회도 열고, 실제 업무에도 광범위하게 적용해 나갈 방침이다.

태광그룹 경영협의회 임직원들이 `업무효율 제고를 위한 챗GPT 활용`을 주제로 열린 특강을 듣고 있다. [사진=태광그룹 제공]
태광그룹 경영협의회 임직원들이 `업무효율 제고를 위한 챗GPT 활용`을 주제로 열린 특강을 듣고 있다. [사진=태광그룹 제공]

주요 계열사 대표들과 경영협의회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지난 22과 24일 열린 특강에서는 AI 데이터 교육 전문 기업 `휴마인`의 조혜준 대표가 `업무효율 제고를 위한 챗GPT 활용`을 주제로 강연했다. 조혜준 대표는 ▲생성형 AI와 챗GPT의 개념 ▲업무 관련 자료 검색 및 조사 효율화 ▲데이터 활용법 ▲반복 운영 업무 자동화 ▲예측 모델을 통한 사업 최적화 등에 대해 설명했다.

태광그룹 소속 12개 주요 계열사 대표들이 참여하는 경영협의회는 주요 경영 현안을 논의하는 그룹 내 최고의사결정 기구이다.

태광그룹은 챗GPT에 대한 직원들의 인식을 제고하기 위해 경연대회도 개최할 예정이다. 또 데이터 분석과 마케팅은 물론이고 인사, 재무 등 주요 업무에 챗GPT를 실제 적용하는 방안도 모색하고 있다.

태광그룹 관계자는 “AI 활용 능력은 업무 효율화를 넘어 기업의 경쟁력과 직결된다”며 “직원들이 실제 업무에 AI의 활용을 확대해 나갈 수 있도록 교육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태광그룹 금융계열사들은 AI 등을 활용한 `인슈어테크`(보험과 기술의 합성어) 부문을 강화하는 등 디지털 전환 작업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

흥국생명은 2022년 AI를 활용해 보험금 접수 프로세스 전반을 자동화 한 `인공지능 문서인식(AI OCR) 시스템`을 상용화 한 데 이어 최근 AI 로보어드바이저가 운영하는 펀드로만 구성된 변액연금 상품을 출시했다. 흥국화재는 네이버클라우드와 업무제휴를 맺고 퍼블릭 클라우드 기반 보험업 시스템 및 서비스 구축과 신규 사업 발굴에 공동 협력하기로 했다.

흥국생명 관계자는 “보험 분야에도 AI를 활용할 수 있는 업무가 많다”며 “지속적인 디지털 혁신으로 보다 신속하고 정확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