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19 08:50 (금)
제니, 유재석한테 배웠나? 빌리 아일리시 청음회 수준급 진행
상태바
제니, 유재석한테 배웠나? 빌리 아일리시 청음회 수준급 진행
  • 나혜인 기자
  • 승인 2024.06.19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나혜인 기자] 그룹 블랙핑크 멤버 제니가 팝스타 빌리 아일리시(Billie Eilish) 청음회에 깜짝 등장했다.

제니는 지난 18일 서울 광진구 빛의 시어터에서 열린 빌리 아일리시의 세 번째 정규 앨범 'HIT ME HARD AND SOFT'(히트 미 하드 앤드 소프트) 발매 기념 청음회에 특별 게스트로 참석해 진행을 맡았다.

이번 빌리 아일리시의 청음회는 국내에서 처음으로 열린 것으로, 제니가 질의응답 세션에 나서 더욱 뜻깊은 자리를 완성했다.

빌리 아일리시(왼쪽), 제니. [사진=스포티파이 제공]
빌리 아일리시(왼쪽), 제니. [사진=스포티파이 제공]

제니는 "평소에도 빌리 아일리시 음악을 굉장히 좋아하는 팬으로서 인터뷰하러 나왔다"며관객들에게 반가운 인사를 건네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제니와 빌리 아일리시는 음악, 창작 과정 등에 대한 진솔한 이야기를 나누며 관객들과 소통했다. 제니는 빌리 아일리시와 영어로 인터뷰를 진행하며 센스 있는 진행 실력과 유려한 입담으로 무대를 더욱 빛냈다.

제니는 마지막 질문으로 "오늘 인터뷰어로서 저 오늘 어땠냐"는 질문을 건넸다. 이에 빌리 아일리시는 "정말 완벽했다. 오늘 와주셔서 감사하다. 제니 사랑한다"고 답해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 청음회를 마쳤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