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9 13:36 (수)
어린 나이에 전신화상, 안타까운 사연... 티몬 소셜기부 오픈
상태바
어린 나이에 전신화상, 안타까운 사연... 티몬 소셜기부 오픈
  • 김석진 기자
  • 승인 2024.04.30 11: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석진 기자] 티몬이 전신 중화상을 입은 아동의 치료비를 후원하는 '소셜기부'를 연다.

티몬은 30일 "베스티안재단과 내달 12일까지 얼굴부터 다리까지 전신 중화상을 입은 1살 하연(가명)이를 후원하는 ‘소셜기부’ 캠페인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소셜기부는 악화되는 전신화상으로 어린이날을 병원에서 보내야 하는 하연이를 돕기 위해 마련했다. 지난겨울, 한파를 이겨내기 위해 설치한 가열식 가습기가 엎어지는 불의의 사고로 하연이는 전신 30% 이상의 중화상을 입게 됐다. 

전신화상을 입고 치료 중인 하연이(가명). [사진=티몬 제공]
전신화상을 입고 치료 중인 하연이(가명). [사진=티몬 제공]

엄마도 손, 팔과 양발에 심재성 2도 화상을 입어 아빠가 가족 모두를 간호해야 해 생계를 이어갈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다. 자영업자에게 매서웠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시절을 대출로 견디며 희망을 위해 달려가던 와중, 고액의 병원비 부담까지 더해져 경제적·정신적·육체적 고통의 삼중고를 겪고 있다.

하연이는 4차례의 큰 수술에도 상처의 예후가 좋지 않아 재입원이 불가피한 상황이다. 처음 입원한 기간에 발생한 의료비만 약 4000만원에 앞으로 불어날 치료 비용까지 막막하기만 하다. 성인도 버티기 힘든 화상 치료를 갓난아이가 견뎌내고, 기억조차 나지 않는 사고를 평생 되뇌어야 하는 하연이가 행복한 앞날을 그려갈 수 있도록 진심 어린 관심과 도움이 절실하다.

티몬은 하연이네에 희망을 불어넣어 줄 ‘소셜기부’ 캠페인을 내달 12일까지 펼칠 계획이다. 후원을 희망하는 고객은 티몬에서 ‘소셜기부’를 검색해 참여할 수 있고, 2000원 소액부터 원하는 금액으로 자유롭게 기부할 수 있다. 

특히 수수료와 사업비 등을 일절 제하지 않고 100% 전액 하연이의 의료비, 가정을 위한 생계비로 지원할 예정이다. 후원금과 사용 내역은 다음 베스티안재단과 선보일 소셜기부에서 투명하게 공개한다.

이수현 티몬 대외협력총괄 상무는 “아직 말도 떼지 못했을 아이가 받았을 큰 충격과 고통, 그리고 이를 지켜볼 수밖에 없는 엄마아빠의 아픔을 조금이나마 함께 나누고, 도움의 손길을 건네고 싶다”며 “화상환자 가정들이 소중한 일상을 되찾을 수 있도록 베스티안재단과 지속 협력하며 다채로운 기부 캠페인을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티몬 소셜기부는 2010년부터 이어오고 있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비영리단체와 협력해 사회 소외계층의 환아 가정, 저소득층 아동, 긴급 재난 대응 등을 지원하고 있다. 티몬은 베스티안재단과 2022년 사회공헌 업무협약을 체결 후 화상환자 인식개선 및 의료비 지원, 복지향상을 위한 소셜기부를 수차례 진행해 오고 있다. 작년 한 해 동안 소셜기부로 모인 3200여만원 이상의 기부금을 긴급한 도움을 필요로 하는 화상환자 가정들과 전국의 우수 소방관 지원을 위해 베스티안재단에 후원한 바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