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3 00:15 (토)
[내일날씨] 벌써 첫눈? 평년보다 높은 기온에 눈·비 가능성↑...강한 바람 '체감온도 뚝'
상태바
[내일날씨] 벌써 첫눈? 평년보다 높은 기온에 눈·비 가능성↑...강한 바람 '체감온도 뚝'
  • 이남경 기자
  • 승인 2018.11.20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이남경 기자] 현재 전국이 맑은 날씨를 보이고 있지만 내일(21일)은 대체로 흐리겠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비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중부 지방에서는 오늘(20일)부터 구름 많고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20일 오후 4시 20분 기상청이 발표한 내용에 따르면, 오는 21일은 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흐릴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이 발표한 내일 오후 날씨. [사진= 기상청 날씨누리 홈페이지 화면 캡쳐]

 

아침에 경기 남부와 충청 북부에서 비가 시작돼 낮에 그 밖의 중부 지방으로 비나 눈이 확대되겠고 밤에는 대부분 그치겠다. 남부 지방과 제주도는 늦은 오후에 전라 서해안부터 비가 시작될 전망이다. 밤에는 그 밖의 남부지방으로 확대되겠다.

특히 내일(21일) 낮 경기 동부와 강원 영서에서 비가 내리다가 저녁부터 비와 눈이 섞여 내리겠다. 밤에는 일부 강원 영서와 강원 산지에 눈이 내려 쌓이는 곳도 있겠고 충청 북부와 경북 북동 산지에도 비와 눈이 섞여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밤 사이 기온이 떨어지면서 내린 비가 얼어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겠고, 일부 지역은 눈이 내려 쌓이면서 도로가 결빙되는 곳이 발생할 수도 있다.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서울·경기도와 강원영서에는 새벽에도 산발적으로 비가 조금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또한 내일(21일)은 남서풍이 불면서 기온이 올라 평년보다 1~3도 높겠다. 그러나 중부 지방은 아침에 강수가 시작되면서 낮 동안 기온 상승이 다소 저지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바람이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가 더욱 낮아지겠으니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네이버 날씨 정보에 따르면 오는 21일 오전에는 서울·경기 6도, 영동 7도, 영서 2도, 충북·충남 3도, 경북 2도, 경남 7도, 전북·전남 4도, 제주도 10도 등이다. 21일 오후에는 서울·경기 10도, 영동 11도, 영서 8도, 충북 9도, 충남 10도, 경북 13도, 경남 15도, 전북 12도, 전남 13도, 제주도 17도 등이다.

 

내일 오전과 오후 기온. [사진= 네이버 날씨 화면 캡쳐]

 

강원 산지와 동해안은 오는 21일 비가 오기 전까지 대기가 건조하겠다. 비가 그치고 나면 대륙 고기압이 확장하면서 제주도에 강한 바람이 불겠다. 

해상에도 강한 바람이 불겠다. 내일(21일) 오후에 서해 먼 바다부터 바람이 차차 강하게 불면서 물결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오는 22일까지 높은 물결이 예상되므로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오는 21일 밤에는 서해 남부 먼 바다와 제주도 전 해상, 남해 서부 서쪽 먼 바다에는 풍랑특보가 발표될 예정이다. 앞으로 발표될 기상특보는 기상청 날씨누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