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1 01:46 (금)
이선균 결국 피의자 입건... 마약 종류는 ‘대마’ 외
상태바
이선균 결국 피의자 입건... 마약 종류는 ‘대마’ 외
  • 나혜인 기자
  • 승인 2023.10.23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나혜인 기자] 경찰이 배우 이선균(48)을 마약 투약 혐의 내사(조사)자에서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했다.

인천경찰청 마약범죄수사계는 23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상 대마 등 투약 혐의로 이선균을 불구속 입건했다. 이선균과 연락한 유흥업소 직원 A씨는 구속됐다.

이선균을 비롯 유흥업소 종사자 2명은 올해 초부터 최근까지 서울 강남 유흥업소 등에서 대마 등을 투약한 혐의를 받는다.

이선균. [사진=스포츠Q(큐) DB]
이선균. [사진=스포츠Q(큐) DB]

또한 인천서는 "수사 중인 마약류 투약 혐의 관련, 일부 언론사에서 정확한 사실관계 확인 없이 추측성으로 보도하고 있다"며 "이는 개인의 명예를 훼손하고, 수사를 진행하는데 지장을 초래하고 있다"고 수사 난항에 대한 우려를 표현했다. 

경찰은 지난 19일 인천경찰청 마약범죄수사계가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배우 이선균, 재벌가 3세 등 8명을 내사, 형사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이들이 취급한 마약류는 대마를 포함한 여러 종류로 확인됐다. 이선균과 종업원을 제외한 재벌가 3세 등 5명은 아직 내사자 신분으로 조사를 받고 있다. 

경찰은 조만간 이선균 등을 소환해 수사를 이어갈 계획이다. 이선균을 협박해 3억원 이상을 뜯어낸 혐의를 받는 이들의 수사는 이날 인청경찰청으로 이송했다.

인천서 공식 발표 직전 이선균은 출연 예정이던 드라마 '노 웨이 아웃'에 자진 하차 의사를 전달했다. 

LG유플러스 제작사 스튜디오 X+U 측은 "지난주 이선균 측이 불미스러운 일이 생긴 후 상황 정리까지 상당 시간 소요될 것으로 예상돼 하차 뜻을 내비쳤다"며 "제작사는 매니지먼트와 합의하에 배우 입장을 수용했다. 현재 촬영은 예정대로 진행 중이고 연기되지 않는다"고 알렸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