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6 07:08 (월)
치킨도 한류... BBQ 캠프에 외국인 늘어난다
상태바
치킨도 한류... BBQ 캠프에 외국인 늘어난다
  • 김석진 기자
  • 승인 2023.10.30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석진 기자] 치킨 프랜차이즈 제너시스BBQ 그룹이 운영하는 치킨대학 '치킨캠프'가 세계 각국의 외국인 관광객이 몰리는 관광 프로그램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엔데믹 이후 한국 방문 외국인 관광객이 증가하면서, K-치킨을 직접 조리하고 맛볼 수 있는 치킨캠프에 참여하는 외국인 관광객도 함께 증가했다. BBQ에 따르면 올해 치킨캠프에 참여한 2090여명 중 11.3%가 외국인 관광객이었으며 관련 문의 또한 작년 대비 30.4% 이상 증가했다.

치킨캠프에 방문한 싱가포르 관광객들. [사진=제너시스BBQ 그룹 제공]

BBQ 산하의 프랜차이즈 전문 교육기관, 치킨대학에서 운영하는 캠프는 치킨을 직접 만들고 먹어볼 수 있는 치킨 조리 체험 프로그램이다. 2004년부터 치킨 프랜차이즈 산업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과 이해 폭을 넓히고 평소 접하기 힘든 외식산업 현장 체험을 제공하기 위해 시작됐다.

2016년부터는 외국인 관광객 수요가 증가하면서 여행사와 연계한 해외 관광객 대상 별도 프로그램도 운영 중이다. 꾸준한 관광객 수요 증가로 치킨대학 치킨캠프는 지난해 경기도 관광공사로부터 대표 문화시설로 지정됐다.

BBQ 관계자는 "최근 한류 콘텐츠를 접한 외국인 관광객이 K치킨의 본고장을 찾아 치킨 조리 체험을 문의하는 경우가 급증하고있다"며 "앞으로도 한국 치킨 프랜차이즈의 대표 브랜드로서 세계인에게 한국의 맛을 전파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BBQ는 K치킨과 한국 식문화를 전세계에 알리는 동시에 참석 국가와의 우호관계 발전 및 신규 시장 진출 가능성 모색을 위해 한국 거주 외교대사 가족을 치킨대학으로 초청, 치킨캠프를 진행하고 있다. 지난 7월부터 2회에 걸쳐 체코, 방글라데시, 말레이시아, 콩고, 잠비아, 나이지리아 등 13개국의 주한 대사관 관계자를 초청해 글로벌 치킨캠프를 진행한 바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