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23 08:03 (화)
장애 걸림돌 안돼, 송지은♥박위 편견 맞선 공개 열애
상태바
장애 걸림돌 안돼, 송지은♥박위 편견 맞선 공개 열애
  • 나혜인 기자
  • 승인 2023.12.22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나혜인 기자] 그룹 시트릿 출신 가수 송지은(33)이 공개 연애를 시작했다. 상대는 전신마비 판정 후 재활과 함께 희망을 전파하고 있는 유튜버 박위. 장애를 딛고 진심을 다해 서로를 위하는 두 사람의 모습에 응원이 이어졌다.

송지은은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은 성탄절을 앞두고 제 삶에 선물과도 같이 찾아온 소중한 사람을 여러분께 소개하려고 한다"며 "제가 예쁜 사랑을 하고 있다는 소식을, 오랜 기간 송지은이라는 사람을 응원해 주시고 지켜봐 주신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었다"는 글과 함께 박위와 함께한 사진을 게재했다.

박위는 유튜브 채널 '위라클'을 운영 중인 콘텐츠 크리에이터로 지난 2014년 사고로 전신마비 판정을 받은 바 있다. 그는 사고 이후 재활에 힘 썼고 현재는 휠체어를 타고 생활할 수 있을 정도로 회복했다. 드라마 '부활', '기억', '마왕' 등을 연출한 박찬홍 감독의 아들로 알려져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송지은(왼쪽), 박위. [사진=송지은 인스타그램]
송지은(왼쪽), 박위. [사진=송지은 인스타그램]

송지은은 "삶을 대하는 멋진 태도와 사람을 사랑할 줄 아는 넉넉한 마음을 가진 사랑스러운 제 짝꿍과의 만남을 기도로 응원해 주시고 지켜봐 달라"고 박위를 향한 존경과 애정을 표현했다.

박위 또한 같은 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공개 열애 글을 올렸다. 그는 "작년 겨울, 욕창으로 수개월 간의 어렵고 힘든 시기를 겪으며 제 인생에 대해 깊게 생각해볼 수 있었다"고 고백하며 "그런 고난의 시간이 지나고 제게 큰 선물 같은 사람이 찾아왔다"고 말했다.

그는 송지은을 "따뜻하고 배려심 깊은 사람, 마음은 여리지만 강인한 신앙을 가진 사람"이라고 표현하며 "저를 위해 기도해주시고 응원해주시는 분들께 꼭 알려드리고 싶었다"고 덧붙였다.

열애 사실을 밝힌 후 솔직한 심경이 남긴 유튜브 영상을 공개했다. 두 사람은 '위라클'을 통해 공개된 영상 '첫눈에 반해 사귀게 된 우리 둘의 이야기'에서 첫인상과 연애를 결심하게 된 이유 등을 밝혔다.

송지은. [사진=스포츠Q(큐) DB]
송지은. [사진=스포츠Q(큐) DB]

신앙 활동을 통해 만나게 됐다는 두 사람은 SNS로 친밀감을 쌓다 관계가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송지은은 미래의 배우자를 점 치는 '배우자 기도'를 언급하며 박위와의 결혼 생각을 드러내기도 했다.

SNS를 팔로우라며 먼저 호감을 드러낸 쪽은 송지은이었다. 송지은은 "배우자는 이성 간의 사랑을 해야 하지 않나. 그런 사람이 나타나면 내 마음이 사랑으로 가득 차게 해달라고 기도했었다"며 "그러다 박위라는 사람을 봤는데 호감의 문이 확 열렸다"고 회상했다.

박위가 자신의 몸 상태에 대한 우려는 없었냐는 질문을 던지자 송지은은 "만나면서 조금씩 배우고 있다"며 "오히려 데이트하면서 더 편했다. 주차비도 싸지, 휠체어가 이용 가능한 곳만 가다보니까 걷기 편한 곳만 가게 돼서 불편한 부분이 없다"고 유쾌하게 답했다.

송지은과 박위는 사람과 사람이 만나는 데 있어 장애는 걸림돌이 되지 않는다는 진실된 메시지를 전달하며 겨울 추위를 따스하게 녹였다. 이에 두 사람을 향한 누리꾼의 응원도 쏟아졌다. 

시크릿 멤버 전효성 또한 "드디어 공개됐구나. 우리 지은이 축하해"라는 응원을 보냈고, 정하나(징거)는 하트 이모티콘을 연발했다. 여기에 박시은, 김기리, 슬리피, 송하예 등도 축하 댓글을 달며 두 사람의 사랑을 응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