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2 22:49 (목)
[내일날씨] 충청·전라 밤사이 폭우·제주도 '폭염주의보'… 침수 피해·건강 관리 유의해야
상태바
[내일날씨] 충청·전라 밤사이 폭우·제주도 '폭염주의보'… 침수 피해·건강 관리 유의해야
  • 이은혜 기자
  • 승인 2018.08.30 1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이은혜 기자] 31일까지 비 소식이 이어진다. 30일 밤부터 금요일 오전까지 충청도와 전라도 지역에 많은 비가 예상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또한 제주도에는 폭염주의보가 내리며 건강관리에 유의할 필요가 있다.

30일 기상청 예보에 따르면 오후 7시 기준 전국 곳곳에 비구름이 껴있고, 흐린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사진= 기상청]

 

7시에 발표된 기상특보 현황에 따르면 충청북도(증평, 충주)는 호우경보가 발효됐다. 호우주의보는 세종, 대전, 경상북도(봉화평지, 영주), 충청북도(증평, 충주 제외), 충청남도, 경기도(안성, 평택)에 발효됐고,  제주도(제주도동부, 제주도북부)에는 폭염주의보가 발효됐다.

호우주의보가 내린 지역에는 31일 오전까지 50~100mm의 강수량이 예상되고 있다. 많은 곳은 150mm 이상의 강수량이 기록될 것으로 보여 침수 피해 등에 주의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서울-경기도, 강원영서, 경상도, 제주도산지에 30~80mm, 강원영동, 제주도(산지 제외), 울릉도-독도에 10~40mm 수준의 비가 이어질 것으로 예측됐다.

내일(31일)도 전국 곳곳에서 비 소식이 전해지고 있다. 서울, 인천을 비롯한 경기 지역과 충청 지역은 오전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반면 전라도와 경상도 지역은 오전 뿐 아니라 오후까지 비 소식이 이어지고 있다.

비가 내리며 더위도 잠시 주춤할 것으로 보인다. 내일 아침 예상 최저 기온은 서울 22도, 인천 22도, 수원 22도, 청주 23도, 대전 22도, 전주 24도, 광주 24도, 목포 25도, 부산 25도, 대구 24도, 울산 24도, 울릉도와 독도 22도, 제주 26도 등이다.

낮 예상 최고 기온은 서울 28도, 인천 27도, 수원 29도, 청주 29도, 대전 26도, 전주 27도, 광주 29도, 목포 29도, 부산 29도, 대구 29도, 울산 28도, 울릉도와 독도 26도, 제주도 33도 등이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