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1 14:17 (목)
KB국민은행, 최하위 하나외환 꺾고 정규리그 유종의 미
상태바
KB국민은행, 최하위 하나외환 꺾고 정규리그 유종의 미
  • 강두원 기자
  • 승인 2014.03.17 2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 강두원 기자] 오는 20일 열리는 플레이오프의 한 자리를 예약한 KB국민은행이 하나외환을 꺾고 정규리그를 기분 좋게 마무리했다.

청주 KB국민은행은 17일 청주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우리은행 2013-2014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부천 하나외환에 63-51로 승리했다.

마지막 경기에서 유종의 미를 거둔 KB국민은행은 20승15패를 기록하게 됐다. 반면 하나외환은 6개 구단 중 유일하게 두자릿 수 승수를 채우지 못한 채 8승27패로 최하위에 머물며 다음 시즌을 기약했다.

▲ KB국민은행의 강아정(오른쪽)이 17일 열린 2013-2014 여자프로농구 하나외환과의 경기에서 동료에게 패스를 내주고 있다. [사진=WKBL 제공]

KB국민은행은 이날 모니크 커리를 비롯한 5명이 8점 이상을 올리는 고른 활약으로 승리를 챙겼다.

3쿼터까지 55-42로 앞선 KB국민은행은 연이은 공격실패에도 하나외환의 추격 역시 원활히 이루어지지 못하는 바람에 4쿼터 내내 10점 이상의 점수차를 유지하며 승리를 챙겼다.

한편, 정규리그를 모두 마친 여자프로농구는 20일 안산와동체육관에서 열리는 신한은행과 KB국민은행간의 3전2선승제 플레이오프 1차전을 시작으로 포스트시즌에 들어간다.

kdw0926@sportsq.co.kr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