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4 17:44 (금)
로스트아크 '베른 남부' 업데이트 그 후, 신규 355%-복귀 318% 유저 폭증
상태바
로스트아크 '베른 남부' 업데이트 그 후, 신규 355%-복귀 318% 유저 폭증
  • 안호근 기자
  • 승인 2021.01.05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안호근 기자] 스마일게이트 RPG 로스트아크가 신규 대륙 업데이트 후 유저들의 폭발적 관심을 얻고 있다.

스마일게이트 RPG는 5일 “블록버스터 핵앤슬래시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로스트아크 신규 대륙 ‘베른 남부’를 업데이트 후 신규·복귀 이용자 및 동시 접속자 수치가 큰 폭으로 증가했다”고 밝혔다.

LOA ON에서 발표한 2021년 업데이트 로드맵의 첫 콘텐츠부터 이용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으며 향후 선보일 다양한 콘텐츠들에 대한 기대도 더욱 커지는 모양새다.

[사진=스마일게이트 제공]

 

4일 기준 로스트아크는 전월 대비 신규 이용자 수 355%, 복귀 이용자 수 318%가 상승해 지난해 8월 시즌2 업데이트 이후 최대 상승폭을 기록했다. 특히 같은 시간대 몇 명의 이용자들이 동시에 플레이를 했는지를 나타내는 동시 접속자 수도 가파르게 상승해 서버 전체 이용자 활성도가 크게 상승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일부 서버는 대기열이 발생하는 등 대폭 증가한 이용자들의 접속 현황을 체감할 수 있다. 로스트아크는 ‘베른 남부’ 업데이트 이전에도 주말과 평일 저녁 등 황금 시간대에는 모든 서버가 ‘혼잡’을 기록해 성황리에 서비스 중이었다.

이 같은 폭발적인 반응은 거대한 서사와 사상 최대의 스케일을 보여준 신규 대륙 ‘베른 남부’ 업데이트에 대한 역대급 호평과 함께 신규 및 복귀 이용자들의 빠른 성장을 돕는 ‘슈퍼 익스프레스’ 이벤트가 성황리에 진행되고 있어 새로운 이용자들의 유입이 크게 증가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더불어 지난 LOA ON 페스티벌에서 현재 문제점들에 대한 구체적인 보완책을 제시하고 로스트아크가 한 단계 더 진화할 수 있는 2021년 업데이트 로드맵을 발표하면서 이용자들의 강한 공감대를 이끌어 낸 점도 주목된다.

로스트아크는 베른 남부 업데이트를 시작으로 ▲최초의 군단장 레이드, 마수 군단장 ‘발탄’ ▲헌터 직업군 최초의 여성 클래스 ‘건슬링어’ ▲신규 레이드 ‘데스칼루다’ ▲욕망 군단장 ‘비아키스’ ▲로스트아크의 스토리를 다시 감상할 수 있는 ‘회상의 서’ 등을 이달부터 순차적으로 선보여 지금의 상승세를 더욱 지속시켜 나갈 계획이다.

지원길 스마일게이트 RPG 대표는 “모험가 여러분들의 넘치는 성원에 스마일게이트 RPG 임직원을 대표해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이 같은 성원이 ‘계속해서 게임을 만들어 나가겠다’는 이번 페스티벌에서의 약속을 잊지 말라는 여러분의 부탁임을 다시 한 번 새기고 기대를 저버리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로스트아크에 관한 자세한 정보는 로스트아크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