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3-04 17:19 (월)
넥슨 '바람의나라: 연', 생존력+기동력 갖춘 '격투가' 등장
상태바
넥슨 '바람의나라: 연', 생존력+기동력 갖춘 '격투가' 등장
  • 안호근 기자
  • 승인 2021.06.03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안호근 기자] 넥슨 ‘바람의나라: 연’에 기동성과 생존력을 동시에 갖춘 신규 직업이 추가됐다.

이정헌 대표의 넥슨은 3일 “모바일게임 개발사 슈퍼캣과 공동개발한 모바일 MMORPG ‘바람의나라: 연’에 신규 직업 ‘격투가’ 업데이트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신규 직업 격투가는 상대에 빠르게 접근할 수 있는 이동기술을 다수 보유해 속도감 있는 플레이가 가능하고 체력과 마력을 절약할 수 있는 버프 기술로 그룹의 생존력을 강화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사진=넥슨 제공]

 

넥슨은 격투가 출시와 함께 새로운 환경에서 캐릭터를 육성할 수 있는 신서버 ‘주몽’을 추가하고 기존에 육성하던 캐릭터의 직업을 ‘격투가’로 변경할 수 있는 ‘직업 변경권’을 출시했다. 2차 승급을 완료한 캐릭터는 ‘직업 변경권’을 통해 격투가 직업으로 변경 가능하다.

넥슨은 격투가 업데이트 사전 등록 이벤트 보상으로 분해한 장비를 복구할 수 있는 ‘[T.S] 장비 쿠폰’과 7일간 출석 임무 진행 시 ‘환수소환석’ 192개를 획득할 수 있는 ‘[T.S] 환수소환석 쿠폰’을 지급한다. 게임 내에서 사전 등록 시 입력한 번호로 발송된 쿠폰 번호를 입력하면 보상을 획득할 수 있다.

격투가 업데이트에 관련된 자세한 소식은 바람의나라: 연 공식 커뮤니티와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