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19 21:50 (화)
하이트진로 ESG경영, 지역 환경청과 중소기업 환경기술지원 멘토링
상태바
하이트진로 ESG경영, 지역 환경청과 중소기업 환경기술지원 멘토링
  • 김의겸 기자
  • 승인 2021.08.23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하이트진로가 ‘함께하는’ 친환경 경영에 앞장서고 있다. 

하이트진로는 23일 "올해도 지역사회 환경개선 활동에 적극 참여하고 중소기업과 상생을 위해 지역 환경청과 함께 중소기업 환경기술 멘토링을 이어간다"며 "지역 환경청, 녹색기업, 중소사업장이 협약을 맺고 탄소중립 기여 및 사업장의 효율적 환경관리와 지역환경개선을 도모하는 데 목적이 있다"고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친환경 경영 중요성을 인식하고 있지만 현실적인 문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들을 돕고 이들 기업의 환경개선활동 확대를 위해 멘토링 사업에 참여하게 됐다. 

올해 하이트진로 강원 공장은 지역사회 내 동종 중소업체의 환경기술 멘토가 된다. 폐수 관리 및 폐기물 재활용 방안 등 환경오염 배출 시설 운영 노하우 및 기술을 2년 동안 지원할 예정이다. 단순히 기술만 기원하지 않고 해당기업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며 필요한 부분을 파악해 추가 지원하고, 사후 관리를 통해 기업환경에 맞춘 개선방안도 지원한다. 경기 이천 공장 역시 관내 기업들과 연합 조를 이뤄 중소기업의 환경기술 멘토링에 참여한다.

[사진=하이트진로 제공]
[사진=하이트진로 제공]

하이트진로는 지역사회 및 중소기업과 상생하는 하이트진로의 친환경 경영 정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2007, 2011년 환경부가 지정하는 녹색기업 인증을받은 이천 공장, 강원 공장은 지역사회와 함께 오염물질 저감, 지역사회 정화, 숲속 공장 프로젝트, 지역주민 환경 교육 지원 등 다양한 환경 개선을 위한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이런 지속적인 환경개선 활동으로 현재까지 환경부에서 지정하는 녹색기업 인증을 유지하고 있다. 

김인규 하이트진로 대표는 “친환경, 필환경에 대한 기업의 사회적 역할과 책임에 대해 고민하며 지속가능한 친환경 활동을 펼치고 있다”며 “또 함께하는 친환경 경영 기조를 바탕으로 지역사회는 물론 협력사들과 다양한 개선 활동들을 모색하고 범위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친환경 경영 일환으로 대표 제품들의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진행, 환경개선 노력을 벌이고 있다. 주류업계에서는 하이트진로가 최초이자 유일하며 현재 '테라', '참이슬', '진로', '필라이트' 등 20종에 대한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받았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