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0 10:41 (목)
KB국민은행 CSR, 보호종료아동 돕는다
상태바
KB국민은행 CSR, 보호종료아동 돕는다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1.11.16 19: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KB국민은행이 자립을 준비하는 청년을 돕는다. 

허인 행장의 KB국민은행은 16일 "보호종료아동이 안정적으로 생활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보호종료아동은 만 18세가 되면 복지시설 등을 떠나 사회로 나오는 청소년을 뜻한다. 매년 2500여 명이 보호기간 종료로 시설에서 퇴소한다. 이중 약 36%가 5년 이내에 기초생활수급자가 되어 경제적 어려움에 직면한다. 

[사진=KB국민은행 제공]

KB국민은행은 보호종료아동 중 100명을 선발, 안정적 생활을 위한 자립지원금을 지원하고 일상생활에서 필요한 경제·부동산·법률·진로 등 특강을 진행한다. 선발된 학생을 중심으로 커뮤니티를 구성해 보호종료아동 관련 정책·혜택·취업정보 등도 공유한다. 심리상담과 자문을 구할 수 있는 멘토도 배정할 계획이다.

또한, ‘청소년의 멘토 KB!’ ‘찾아가는 코딩교육’을 활용해 참여를 희망하는 보호종료아동에게 코딩교육 강사과정를 지원한다. 수료자는 복지시설 아동에게 직접 코딩을 가르칠 수 있도록 일자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지원대상은 보호종료예정 또는 보호종료아동을 대상으로 선발 예정이며 오는 24일까지 사피엔스4.0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보호종료아동의 자립 준비에 많은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보호종료아동이 사회구성원으로서 안정적인 정착을 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