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4 17:44 (금)
청호나이스 글로벌 상승세, "해외 매출 70% 증가"
상태바
청호나이스 글로벌 상승세, "해외 매출 70% 증가"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3.07.12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청호나이스가 미국·싱가포르 등 해외 매출 성장세를 발판 삼아 글로벌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

청호나이스는 "올해 상반기 글로벌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70% 늘었다"고 12일 밝혔다.

청호나이스에 따르면 미국시장 상반기 매출액은 이미 전년 전체 매출액을 돌파했으며 싱가폴시장은 전년 동기간(1~6월) 대비 300% 넘게 증가했다.

 

[사진=청호나이스 제공]
[사진=청호나이스 제공]

 

2003년 세계최초로 얼음정수기를 개발해 출시했던 청호나이스는 2004년부터 미국 시장에 얼음정수기 제품을 수출하고 있다. 현재 미국 판매 비중 60% 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슈퍼 아이스트리’ 제품은 일일 제빙량 18kg의 성능을 갖춰 제빙기 시장이 활성화된 미국 시장에 적합했다는 평이다.

싱가폴 시장은 직수정수기 중심으로 수출 중이며 전년 동기간(1~6월) 대비 300% 이상 증가하는 등 역대 최대 매출을 기록하고 있다. 해외 수출량 증가로 청호나이스 진천 공장은 7월부터 수출향 제품 생산 라인을 증설해 가동중이며 품질검사 물량은 2배로 늘리는 등 엄격한 품질관리를 진행하고 있다.

1993년 설립된 청호나이스는 이듬해인 1994년부터 해외시장 수출을 시작해 현재 미국, 일본 유럽 등 전세계 약 66여 개국에 제품을 수출하고 있으며, 2006년에는 중국 최대 가전회사인 메이디 그룹과 정수기 및 필터 생산·판매에 대한 합자법인을 설립했다. 특히 중국 합자법인은 국내 정수기 업체로는 최초로 정수 기술 이전에 따른 로열티를 받고 있다.

청호나이스 관계자는 "청호나이스 기술력은 국내뿐 아니라 전세계적으로 인정받아 현재 중남미, 동부유럽, 일본 등 국외 바이어들에게 제품 개발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며 "30년간 쌓아온 우수한 기술력과 품질을 바탕으로 신규 거래선 확장 등 글로벌 시장 공략에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