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0 08:29 (토)
우리은행-남대문시장상인회, 동반성장 MOU
상태바
우리은행-남대문시장상인회, 동반성장 MOU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3.12.29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우리은행이 남대문시장 활성화를 돕는다. 

우리은행은 "남대문시장상인회와 전날 상생경영 및 동반성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며 "스마트 결제기기 지원을 통해 남대문시장 스마트 결제 인프라 구축을 지원하기로 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는 지난달 조병규 우리은행장이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해법을 찾기 위해 남대문시장을 방문한 자리에서 상인회에 약속한 것 중 하나다. 우리은행 본점 주차장 주말 개방 약속은 이미 지난 12월 16일부터 이행한 바 있다.

조병규 우리은행장(왼쪽), 문남엽 남대문시장상인회장. [사진=우리은행 제공]

남대문시장은 일 평균 방문객이 3만명으로 이중 약 40%가 외국인으로 추산되며 전체 사업체 수는 6061개소, 일평균 매출액은 약 16억원인 국내 최대 규모의 전통시장이다.

우리은행은 앞으로 우리은행을 카드 가맹점 결제계좌로 이용하는 남대문시장 내 소상공인들에게 △ 1만여 대의 스마트 결제 단말기 비용 지원 △ 남대문시장 스마트 결제 인프라 구축 △ 편리한 대금 결제를 위한 금융서비스 지원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남대문시장을 찾는 외국인 및 MZ세대를 대상으로 소상공인들의 영업기회가 확대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문남엽 남대문시장상인회장은 “카드 단말기 설치가 어려워 다수의 가게가 현금거래를 하고 있어 스마트 결제 단말기 보급 및 관련 서비스 제공이 절실했다”며 “이번 협약이 손님들이 남대문시장을 더욱 많이 찾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병규 은행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남대문시장 소상공인께 스마트 결제 서비스를 제공하여 좀 더 편리하고 안정적인 금융서비스 환경이 조성되길 기대한다”며 “지속적으로 전통시장 소상공인을 위한 상생금융 방안을 모색하고 확산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