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9 14:12 (금)
미래에셋 '인도 ETF'는 고공비행 중
상태바
미래에셋 '인도 ETF'는 고공비행 중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3.12.29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미래에셋자산운용이 내놓은 인도 상장지수펀드(ETF) 상품이 고공비행 중이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28일 "TIGER 인도니프티50 ETF(453870) 순자산이 2000억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국내 상장된 인도 투자 ETF 중 순자산 1위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27일 종가 기준 TIGER 인도니프티50 ETF 순자산은 2114억원이다. 국내 상장된 인도 투자 ETF 중 순자산 2000억원을 넘어선 상품이 이번이 처음이다.

[사진=미래에셋자산운용 제공]

TIGER 인도니프티50 ETF는 인도 대표 지수인 ‘Nifty 50지수’에 투자한다. 지수는 인도거래소(NSE) 상장 종목 중 유동비율 시가총액 기준 상위 50종목을 담고 있다. 최근 인도 등 신흥국들이 중국을 대신할 새로운 글로벌 경제 거점 및 생산기지로 주목받으며 인도 증시는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인도 시장에 대한 국내 투자자들의 관심도 갈수록 높아지면서, TIGER 인도니프티50 ETF는 지난 4월 상장 이후 27일 기준 개인 누적 순매수 492억원을 기록했다. 이 기간 국내 인도 투자 ETF 중 가장 큰 규모다. 특히 국내 투자자들이 인도 시장에 직접 투자하는데 한계가 있어, 국내 상장 인도 투자 ETF인 TIGER 인도니프티50 ETF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김남기 미래에셋자산운용 ETF운용부문 부사장은 “인도는 현재 전세계 GDP의 5%도 채 되지 않는 비중을 차지하지만 탄탄한 소비 시장과 글로벌 경제 블록화로 인한 수혜 등으로 미국과 중국에 이은 빅3로 부상할 것으로 전망한다”며 “개인 투자자들은 국내 최대 규모의 TIGER 인도니프티50 ETF를 통해 직접 투자가 어려운 인도 시장에 편리하게 투자할 수 있다”고 말했다.

2006년 인도 뭄바이에 현지 법인을 설립한 미래에셋자산운용은 현재 인도 내 9위 운용사로 성장했다. 미래에셋자산운용 인도법인은 인도 내 유일한 독립 외국자본 운용사로 11월말 기준 운용자산(AUM) 규모는 24조원 가량이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