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5 22:07 (화)
넥슨, 인기 IP ‘템빨’ 기반 ‘프로젝트T’ 퍼블리싱 계약
상태바
넥슨, 인기 IP ‘템빨’ 기반 ‘프로젝트T’ 퍼블리싱 계약
  • 김진수 기자
  • 승인 2024.04.30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진수 기자] 넥슨이 그레이게임즈와 손잡았다.

넥슨은 “그레이게임즈가 개발 중인 신규 MMORPG ‘프로젝트T’의 국내 및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프로젝트T는 글로벌 흥행 웹소설·웹툰 ‘템빨’ IP를 그레이게임즈가 재해석해 PC와 모바일로 독점 개발 중인 MMORPG다.

넥슨과 그레이게임즈.

카카오엔터테인먼트 플랫폼에서 11년째 장기 연재 중인 웹소설 템빨은 국내에서 웹소설·웹툰 조회수 약 13억회를 기록 중으로 중세 시대 배경의 게임 속에서 우연히 초월적 힘을 얻은 주인공 신영우의 모험 과정을 담고 있다.

원작 고유의 가상 현실을 기반으로 판타지와 중세 배경이 결합된 세계관에 ‘히든 퀘스트’ 및 ‘히든 클래스’, ‘서사’, ‘크래프트 시스템’ 등 다채로운 콘텐츠를 구현한다. 유라, 지슈카 등 개성 넘치는 원작 캐릭터와 몰입도 높은 스토리를 선보이며 원작 세계관을 녹인 건국, 전쟁, 작위 부여 등 이용자들이 함께 만들어가는 세계를 경험할 수 있다.

넥슨은 이번 계약으로 프로젝트T의 국내 및 글로벌 서비스 판권을 획득했다. 글로벌 시장 공략을 목표로 운영 및 마케팅 등 다양한 서비스를 지원할 예정이다.

최성욱 넥슨 퍼블리싱라이브본부장은 “두터운 글로벌 팬층을 보유하고 있는 템빨 IP 기반의 신작 프로젝트T를 국내 및 글로벌 이용자분들께 선보이게 돼 기쁘다”며 “넥슨이 쌓아온 퍼블리싱 역량과 그레이게임즈만의 MMORPG 개발 전문성을 바탕으로 IP 시너지를 극대화하는 게임을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최병천 그레이게임즈 대표는 “다양한 국가에서 MMORPG 서비스 역량을 입증한 넥슨과 협업하게 돼 기쁘다”며 “넥슨과 긴밀히 협력하며 프로젝트T의 성공적인 출시와 지속가능한 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