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16 09:51 (일)
쇼보다 더 ‘쇼’... 사죄·해명에 묻힌 ‘더 에이트 쇼’ [SQ현장]
상태바
쇼보다 더 ‘쇼’... 사죄·해명에 묻힌 ‘더 에이트 쇼’ [SQ현장]
  • 나혜인 기자
  • 승인 2024.05.10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충동=스포츠Q(큐) 글 나혜인·사진 손힘찬 기자] 작품이 주목받아야 하는 제작발표회이건만 고개 숙인 이들이 더 눈에 띄었다. '더 에이트 쇼'는 부정적인 이슈를 뒤로 하고 '오징어 게임'의 뒤를 이을 수 있을까.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The 8 Show'(더 에이트 쇼)가 10일 서울 중구 장충동 앰버서더 서울 풀만에서 제작발표회를 진행했다. 이날 현장에는 연출을 맡은 한재림 감독을 비롯해 배우 류준열, 천우희, 박정민, 이열음, 박해준, 이주영, 문정희, 배성우가 자리를 채웠다.

'더 에이트 쇼'는 8명의 인물이 8층으로 나뉜 비밀스런 공간에 갇혀 '시간이 쌓이면 돈을 버는' 달콤하지만 위험한 쇼에 참가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 글로벌 누적 조회수 3억뷰를 자랑하는 배진수 작가의 웹툰 '머니게임', '파이게임'을 한재림 감독만의 스타일로 각색했다.

매 작품 뛰어난 연기를 보여주는 배우들이 한자리에 모여 기대작으로 꼽힌바. 특히 엄청난 액수의 돈을 두고 경쟁한다는 공통점을 지닌 '오징어 게임'이 넷플릭스 한국 시리즈의 최고 성적을 냈기에 한재림 감독의 인간군상은 어떤 그림을 그릴지 기대를 모았다.

류준열.
류준열.

하지만 제작발표회는 작품보다 배우, 감독이 더 주목받았다. 좋은 소식이 있거나 물의를 일으킨 연출자 및 출연자들이 공개적으로 이야기를 꺼내는 일은 이전에도 있었으나 다수의 참석자가 논란으로 입을 여는 일은 드물어 난감한 장면이 이어졌다.

먼저 최근 전 연인 혜리, 한소희와의 관계 문제와 그린워싱(친환경적인 이미지를 내세운 위장환경주의) 논란이 있었던 류준열은 "당시에 제 의지와는 상관없는 사생활 이슈 글들이 SNS에 여럿 올라왔다. 그것에 대해 답변드리기보다는 침묵하고 그로 인해 생기는 비판을 감당하는 게 최선이라고 생각했다"고 공개 연애 논란 입장을 정리했다. 

환경단체 그린피스 홍보대사로 활동하며 환경 파괴 스포츠로 꼽히는 골프를 즐기는 것에 대해서는 "마스터즈 골프 대회를 다녀오고 골프와 관련한 비판적인 여론을 잘 읽어봤다"며 "자신을 돌아보는 계기가 됐다. 데뷔 이래로 가장 고민이 많은 시기"라고 말했다. 이어 "개인적인 자리에서 다시 이야기를 나누겠다"고 추후 이어질 인터뷰를 통해 관련 내용을 답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류준열이 태도로 논란을 낳았다면 배성우는 음주운전으로 활동 자체에 대한 갑론을박을 낳았던 배우다. 배성우는 2021년 서울 강남구 신사동에서 운전을 하던 중 혈중알코올농도 0.08% 이상의 면허취소 수준으로 음주단속에 적발됐다. 이후 700만원 벌금형을 받았다.

고개 숙여 사과하는 배성우.
고개 숙여 사과하는 배성우.

지난해 '1947 보스톤'으로 본격 복귀 시동을 걸었지만 공식 석상은 3년 만에 처음이다. 배성우는 질문에 답하기에 앞서 자리에서 일어나 고개를 숙였다.

굳은 얼굴로 마이크를 든 배성우는 "사죄의 말씀을 드려야 할 것 같다. 관심과 격려를 보내주신 분들께 실망을 드렸다. 모든 분들께 죄송하다는 말씀 꼭 드리고 싶었다"며 "개인적인 문제로 함께 작업하는 분들께 폐가 된 상황에 대해 많이 조심스러웠다. 또 두려웠고, 죄송스러웠다"고 이야기했다.

배성우.
배성우.

최근 음주운전 실형을 받은 김새론이 계속된 뭇매로 인해 출연 확정된 연극에서 하차하는 등의 일이 빚어진 상황에서 배성우의 출연은 다양한 시선을 야기할 수밖에 없다.

무엇보다 한재림 감독은 배성우의 음주운전 사건이 알려진 뒤 그를 캐스팅했다. 작품은 배성우의 복귀를 돕는다는 리스크를 안고 가야 한다. 이에 한재림 감독은 "이 인물에 누가 어울릴지를 고민하는 감독으로서의 판단이었다. 배성우가 맡은 역할은 연민이 들면서도 구질구질하지 않고 착실하다. 이런 면에 실제 성우 형의 성격과 비슷하다"며 "이 역할을 누가 할 수 있을지 고심을 많이 했는데 형의 장점이 눈에 들어왔다. 사실 개인적으로 친한 사이다. 옆에서 보면서 죄송해 하고, 힘들어 하는 마음들을 충분히 봤기 때문에 그 사죄가 잘 전달됐으면 한다"고 캐스팅 이유를 설명했다.

한재림 감독.
한재림 감독.

한재림 감독과 '더 에이트 쇼'에 출연하는 이열음은 2023년 23살 차이를 극복하고 교제한다는 열애설에 휩싸이기도 했다. 당시 이열음 소속사는 "사생활이라 확인이 불가하다"는 입장을 내놨다.

한재림 감독은 이에 대해 "왜 그런 이야기가 나왔는지 생각해봤는데 배우들 모니터가 텐트처럼 따로 있다. 이열음 씨가 작품에 대한 열의가 대단해서 모니터에 껌딱지처럼 붙어 있었다. 계속 저에게 질문하고 그런 모습을 보면서 열애설이 나온 것 같다. 여기 있는 배우들과 친한 건 사실이지만 열애설은 사실이 아니"라고 거듭 부인했다.

'더 에이트 쇼'는 오는 17일 공개된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