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25 21:16 (목)
복귀전 추성훈, '10년 우정' 바디프랜드 든든한 지원
상태바
복귀전 추성훈, '10년 우정' 바디프랜드 든든한 지원
  • 안호근 기자
  • 승인 2022.03.24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안호근 기자] 바디프랜드가 2년 만에 링으로 돌아오는 추성훈(47) 복귀전에 힘을 보태고 나섰다.

박상현 대표의 바디프랜드는 “오는 26일 싱가포르 인도어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원X(ONE X) 월터급 아오키 신야(일본)과 경기에 나서는 추성훈을 후원한다”고 밝혔다. 2013년부터 2019년까지 7년여 간 전속 모델로 활약했고 그 이후에도 꾸준히 서로를 응원하며 이어온 의리를 지킨 것.

바디프랜드와 추성훈의 인연은 2013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당시 바디프랜드는 추성훈을 전속 모델로 기용해 건강한 이미지를 강조했다. 다부진 몸에 타고난 패션 센스를 보이는 그로 인해 스타일리시함도 투영할 수 있었다. 딸 추사랑, 부친 추계이를 내세워 ‘가족애’를 표현하기도 했다. 안마의자 외에도 이들이 출연한 천연 라텍스 침대 브랜드 ‘라클라우드’와 자가 교체 직수형 ‘W정수기’ 광고도 함께 선보였다.

바디프랜드는 복귀전을 준비 중인 추성훈 지원에 나섰다. [사진=바디프랜드 제공]

 

그의 모델 발탁에는 유도 금메달리스트 출신 종합격투기 선수라는 강인하고 건강한 이미지가 반영된 것으로 알려졌다. 딸 추사랑과 함께 TV프로그램에 출연하며 비춰진 다정한 이미지도 한 몫 했다. 

추성훈은 2002년 부산 아시안게임 유도 81㎏급에서 금메달을 따내며 이름을 알린 뒤 2004년 종합격투기로 전향해 활약했다. 그는 2020년 2월 원챔피언십에서 세리프 모하메드를 상대로 1라운드 KO승을 거뒀지만 부상으로 오랜 기간 경기에 나서지 못했다. 이번 경기는 2년 만에 갖는 복귀전이다. 그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시 정신 차리고 선수 생활에 집중하겠다”고 적으며 복귀전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바디프랜드는 오랜 기간 인연을 이어온 추성훈의 복귀를 응원하기 위해 후원을 결정했다. 그는 이번 경기에서 바디프랜드의 로고가 새겨진 경기 유니폼을 입고 출전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그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바디프랜드 로고가 새겨진 유니폼을 공개하며 “바디프랜드가 이번에도 저의 도전을 도와주신다. 항상 감사한 마음뿐”이라고 감사를 표하기도 했다.

바디프랜드 관계자는 “2013년부터 수년간 자사 전속 모델로 활약해온 추성훈 선수와 의리를 지킬 수 있어 기쁘다”며 “2년 만에 갖는 복귀전에서 그의 선전을 진심으로 기원한다”고 전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