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4 08:09 (토)
하나금융그룹, 중소벤처기업부와 스타트업 투자지원
상태바
하나금융그룹, 중소벤처기업부와 스타트업 투자지원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3.11.20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하나금융그룹이 중소벤처기업부와 함께 중소‧벤처‧스타트업 투자지원의 새 지평을 연다. 

하나금융은 20일 "서울 강남구 서울창업허브 스케일업센터에서 제1호 민간모펀드 출범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는 중소벤처기업부가 지난해 11월 ‘역동적 벤처투자 생태계 조성방안’ 발표 이후 1년만에 맺어진 첫 결실이다. 국내에서 민간이 중심이 되는 벤처 모펀드 시대의 본격 개막이기도 하다. 민간 벤처 모펀드란 벤처 투자시장의 활성화를 위해 정책금융 출자 없이 민간의 자금을 모아 벤처기업에 투자할 목적으로 개별 자펀드에 출자하는 민간형 재간접 펀드다. 이달 역동적 벤처투자 생태계 조성방안을 통해 발표된 이후 올해 3월 벤처투자법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해 지난달부터 시행됐다.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회장(왼쪽),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사진=하나금융그룹 제공]

이날 출범식은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을 비롯하여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회장, 안선종 하나벤처스 사장, 신상한 한국벤처투자 부대표 및 벤처캐피탈(VC)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새롭게 결성된 국내 1호 민간 모펀드는 순수 민간자본으로 민간운용사가 운용하며 이를 통해 혁신적이고 역동적인 벤처투자 생태계 조성과 함께 중소, 벤처, 스타트업 기업 성장을 위한 단비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1000억원 규모로 조성되는 하나금융그룹의 민간 모펀드 1호는 관계사인 하나은행과 하나벤처스가 공동출자하고 하나벤처스를 운용사로 하여 ▲ 미래유망신기술 기업 ▲ 초격차 스타트업 ▲ 청년창업기업 등에 우선 투자한다.

특히 최근 창업기업의 생존율이 낮아진 상황에서 기술력은 있지만 자금력이 부족한 유망 청년창업기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이영 장관은 "민간 벤처모펀드는 장관 취임 이후, 벤처기업인의 시각으로 심혈을 기울여 탄생시킨 첫 번째 정책이다. 발표 1년 만에 실제 결성까지 이루어져 감격스럽다"며 "민간 벤처모펀드 1호는 민간 주도 벤처투자 시장을 상징하는 기념비적인 펀드로서 업계의 이정표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 중소벤처기업부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함영주 회장은 "이번 그룹이 조성하는 1000억원 규모의 국내 최초 민간 모펀드가 중소․벤처‧스타트업 기업을 위한 투자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고 민간자본이 자생적으로 유입될 수 있는 마중물이 되길 희망한다"며 "앞으로도 하나금융그룹은 중소벤처기업부와 함께 중소·벤처·스타트업 기업의 더 큰 도약과 성장을 위한 실질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또한 이날 지난 18년간 대한민국 대표 정책 모태펀드를 운용한 한국벤처투자가 이번 민간 모펀드를 운용하는 하나벤처스에 ▲ 운용 노하우 전수 ▲ 민간 모펀드 제도 안착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도 함께 진행됐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