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7-25 21:16 (목)
KB국민은행, 소상공인 보듬는 '150억' 금융 지원
상태바
KB국민은행, 소상공인 보듬는 '150억' 금융 지원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4.04.04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KB국민은행이 소상공인의 금융 부담 완화를 위해 앞장선다. 

KB국민은행은 "상생금융 실천을 위해 총 150억원 규모의 ‘KB소상공인 응원 프로젝트’를 시행한다"고 4일 밝혔다. 

프로젝트는 KB국민은행이 소상공인·청년·취약계층 등을 위해 마련한 민생금융 지원 자율 프로그램의 일환이다. 비대면 보증서대출 또는 신용대출을 받은 소상공인에게 보증료 및 대출이자를 환급해준다. 대상 상품은 ▲ KB소상공인 보증서대출(지역재단·온택트·모바일기회보증) ▲ KB소상공인 신용대출 등이다.

[사진=KB국민은행 제공]

이번 프로젝트는 ‘보증료 지원’과 ‘대출이자 지원’으로 나뉘어 운영된다. 총 110억원 규모의 보증료 지원은 전국 17개 지역신용보증재단 보증서를 담보로 ‘KB소상공인 보증서대출’을 신청한 모든 개인사업자에게 보증료 60%를 지원한다. 음식점업 또는 도소매업 사업자 중 중저신용자에게는 최대 80%를 지원한다.

대출이자 지원은 총 40억원 규모로 운영된다. ‘KB소상공인 신용대출’을 받은 모든 개인사업자에게 6개월 동안 납부한 이자의 최대 50%를 캐시백 지원한다.

자세한 사항은 KB국민은행 영업점, 비대면 기업대출 전담 상담센터, KB스타뱅킹 및 KB스타기업뱅킹에서 확인할 수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이번 프로그램으로 3만 6천여 소상공인이 금융 지원 혜택을 누릴 것으로 예상한다”며, “앞으로도 소상공인·자영업자와의 상생 및 사회적 책임경영 이행을 위해 다양한 지원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KB국민은행은 올해 개인사업자 대상 3721억원 규모의 민생금융 지원을 발표하고 3005억원 규모의 이자 캐시백을 지원 중에 있다. 지난 2월 약 26만 명의 개인사업자에게 2023년 납부이자에 대한 캐시백 2617억원이 일차적으로 지급됐다.

소상공인을 위한 비금융 지원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2016년 9월부터 은행권 최초로 ‘KB 소호 컨설팅 센터’를 운영해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에게 상권분석, 자금조달, 세무, SNS 등 다양한 분야의 컨실팅을 무료로 제공하고 있다. 여의도HUB센터를 포함해 수도권 및 전국 주요 광역시에 13개의 센터를 두고 있으며, 현재까지 3만여 건 이상의 컨설팅을 제공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