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0 08:29 (토)
LG유니참, 경북 구미 공장에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
상태바
LG유니참, 경북 구미 공장에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
  • 김석진 기자
  • 승인 2023.12.15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석진 기자] LG유니참(엘지유니참)이 태양광 발전설비를 구축한다.

LG생활건강과 일본 유니참 그룹의 합작회사인 엘지유니참은 최근 "최근 경북 구미공장에 276kWh급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엘지유니참은 탄소 배출 저감을 목표로 지난 10월부터 구미공장 옥상에 태양광 발전 패널을 설치하고 있다.

[사진=LG유니참 제공]
[사진=LG유니참 제공]

1차로 설치한 276kWh급 패널이 생산하는 태양광 에너지는 연간 348MW에 달한다. 이에 따라 1년 간 163톤 정도의 탄소 배출이 줄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엘지유니참은 지난 4일부터 생산한 태양광 에너지를 생리대, 기저귀 등 주요 제품 제조 라인에 공급하기 시작했다. 동종업계에서 그린에너지를 메인 생산 설비에 공급한 것은 엘지유니참이 처음이다. 경쟁 업체들의 경우 조명 등 지원 설비(유틸리티) 가동에만 그린에너지를 활용하거나, 자체적인 그린에너지 발전 설비를 갖추지 않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내년 1월부터는 2차 공사를 시작해서 585kWh급 태양광 발전 설비를 추가로 설치하기로 했다. 이로써 탄소 배출량이 연간 334톤씩 추가로 감축되고, 매년 소나무 2300그루를 심는 것과 같은 효과가 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프로젝트로 엘지유니참은 “단순히 에너지를 소비하는 기업이 아닌 에너지를 생산하는 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며 “환경 친화적이면서 인간이 존중 받는 사회가 될 수 있도록 무표백 제품의 생산을 더욱 확대하고 공생을 실천하기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엘지유니참은 올해 하반기 '쉐어 패드(Share Pad) 캠페인' 일환으로 구미 지역의 사회취약계층 여성, 청소년을 위해 생리대와 유아 기저귀 등 위생용품 52만매(소비자가 2억원 상당)를 기부하는 등 사회적 약자 배려에도 세심한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