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17 19:33 (금)
"통장에 돈 없어" 안재현, 생활고에 카드까지 잘랐다
상태바
"통장에 돈 없어" 안재현, 생활고에 카드까지 잘랐다
  • 나혜인 기자
  • 승인 2024.04.13 0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나혜인 기자] 배우 안재현이 노후 계획을 밝혔다.

안재현은 12일 방송된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 "노후를 위해 소비 습관 변화를 바꿨다"고 알렸다.

이날 안재현은 경제 자문을 구하는 지인에게 전화를 걸고 소비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다. 그는 지인에게 경제 교육을 받았다며 "통장에 돈이 없었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안재현. [사진=MBC ‘나 혼자 산다’ 갈무리]
안재현. [사진=MBC ‘나 혼자 산다’ 갈무리]

이에 전현무와 기안84는 깜짝 놀라며 "활동을 오래 해서 번 돈이 있지 않나"라고 물었다.

안재현은 "제가 몇년 쉬지 않았나. 돈이 쭉쭉 나간다. 그래서 자문을 구했다. 형 눈으로 봤을 때 심각했다더라"라고 설명했다.

지인의 자문 하에 안재현은 사용하던 OTT를 중지하고 쇼핑 패턴도 바로 잡았다고. 차 역시 경차로 바꿨다. 그는 "경차는 주차 걱정도 없고 기름도 한 번 채우면 하루 간다"고 말했다.

안재현. [사진=MBC ‘나 혼자 산다’ 갈무리]
안재현. [사진=MBC ‘나 혼자 산다’ 갈무리]

이어 "특히 카드를 많이 잘랐다. 혜택마다 카드가 다른데 혜택 때문에 쓰는 소비가 아깝더라. 30만원 혜택을 쓰기 위해 60만원을 쓰는 게 아닌가"라고 이야기했다.

이러한 결심에는 '노후 준비'가 크게 작용했다. 그는 "100억원을 모으면 아무 걱정 없이 산다더라. 저는 곱하기 2를 해서 200억을 모으고 싶다. 큰 돈처럼 보이지만 100원, 200원 모으다 보면 모을 수 있지 않을까"라고 희망을 드러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