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1 01:46 (금)
미래소년, 공백에도 단단한 팀워크로 '점프!' [SQ현장]
상태바
미래소년, 공백에도 단단한 팀워크로 '점프!' [SQ현장]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3.07.19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대문=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그룹 미래소년이 한여름 싱그러운 소년미를 장착한 '스포티 청량' 콘셉트로 가요계에 강렬한 '점프 슛'을 선보인다.

19일 오후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 백주년기념관에서 미래소년(MIRAE) 다섯번째 미니 앨범 '보이즈 윌 비 보이즈(Boys will be Boys)'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미래소년의 새 앨범은 강렬한 음악과 퍼포먼스에 소년들의 패기를 담은 '미래' 3부작에 이어 '소년' 시리즈의 포문을 연 전작 '아워턴(Ourturn)' 이후 약 10개월 만의 신보다. 청량과 스포티를 결합한 유니크한 코스믹 청량 콘셉트가 담겼다.

 

그룹 미래소년 [사진=DSP미디어 제공]
그룹 미래소년 [사진=DSP미디어 제공]

 

손동표는 "전 앨범인 아워턴에서 소년 시리즈의 첫 서막을 열었다면, 이번 앨범에서는 스포티함을 더해서 유쾌하면서 무해한 소년미를 장착하고 나왔다"며 "올 여름을 미래소년과 함께 하셨으면 좋겠다"고 신보를 소개했다.

이준혁은 "미래소년과 스포티한 콘셉트가 딱 맞는다고 생각한다"며 "이번 앨범 콘셉트가 농구인데 멤버 중에 농구하는 친구들도 있고, 만 나이 실행되면서 평균 나이가 어려졌다. 소년미를 더 장착했다"고 새 앨범 콘셉트에 대한 만족도를 드러냈다.

타이틀곡 '점프!(JUMP!)'는 팝, 뉴잭스윙, 얼터너티브 록의 장르적 요소들이 더해져 강한 중독성을 선사하는 곡이다. 농구공처럼 통통 튀는 리듬 위에 미래소년만의 재기발랄한 면모를 더해 완성도를 높였다.

유도현은 "강렬하고 임팩트 있었다. 에너지 있는 안무도 기대 됐고, 이번 활동에서 팬들과 즐겁게 활동할 수 있겠다는 생각을 했다"며 "곡 전에 앨범 콘셉트를 먼저 들었는데 앨범 콘셉트와 너무 적합한 곡이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타이틀곡을 처음 들었을 때의 소감을 전했다.

 

그룹 미래소년 [사진=DSP미디어 제공]
그룹 미래소년 [사진=DSP미디어 제공]

 

장유빈은 "정말 에너지 넘치는 곡이다. 아침에 출근하시는 직장인, 등교하는 학생분들이 들으면 조금이나마 힘이 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손동표는 "듣기는 편안한데 무대 보실 때는 시원하고 에너제틱한 느낌 받으셔서 힘찬 하루 보내실 수 있을 것"이라고 타이틀곡을 적극 추천하기도.

멤버들의 청량하고 자유분방한 퍼포먼스도 인상적이다. 박시영은 "저희끼리 합을 맞추려고 노력했다. 멤버들끼리 잘 맞는 모습을 무대 위에서 보여드리고 싶었다"고, 이준혁은 "'무대 재밌게 하네' 느끼실 수 있게 퍼포먼스 적으로 보여드리고 싶었다. 연습을 평소보다 많이 하긴 했지만 무엇보다 '잘 노는' 모습을 보여드리려고 했다"고 강조했다.

타이틀곡 이외에도 소년들을 뒤흔드는 다양한 감정에 대해 노래하는 '걸(GIRL)', 사랑을 깨닫게 된 소년의 이야기를 그려낸 '소 디퍼런트(So Different)', 팬들에게 보내는 편지인 '나우 앤 포에버(NOW & FOREVER)', 사랑과 꿈을 향해 도약하겠다는 '런 투 플라이(Learn To Fly)', 멤버들의 에너제틱하고 힙한 매력을 담아낸 '드롭 더 베이스(Drop The Bass)'까지 다양한 스토리텔링이 매력적인 총 6곡이 수록됐다.

 

그룹 미래소년 [사진=DSP미디어 제공]
그룹 미래소년 [사진=DSP미디어 제공]

 

다만 아쉽게도 리더 이준혁은 지난 5월 신곡 뮤직비디오 촬영 도중 발목 부상을 입어 이번 활동에 불참하게 됐다. 이날 의자에 앉은 채로 타이틀곡과 수록곡 무대를 선보인 이준혁은 "깁스는 풀었지만 완치 상태는 아니라 음악 방송에서는 함께하지 못할 거 같다. 나아지는 대로 복귀해서 활동에 임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멤버들과 오랜만에 함께 무대해서 너무 좋았다. 저도 당장 일어나서 춤추고 싶었다"며 "너무너무 아쉽다. 아쉽지만 건강이 우선이니 조금 참으려고 한다. 나아지는 대로 복귀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멤버들은 이준혁의 빈자리를 채우겠다는 의지를 다졌다. 리안은 "준혁이가 활동을 못하게 돼서 보컬적인 부분에서 커버할 수 있도록 라이브 연습 많이 하려고 신경 썼다"고, 유도현은 "빈자리 채우기 위해서 멤버들끼리 마음 모아서 연습하고 힘을 냈던 거 같다"고 전했다. 

10개월 만의 컴백인 만큼 기다려 준 팬들에게 보답할 수 있는 활동을 만드는 것이 미래소년의 목표다. 카엘은 "음악방송 1위도 당연히 목표겠지만 너무 많은 팬분들이 공백기를 기다려주셨다. 10개월 긴 시간 기다려 주셔서 그 기다림을 무대로서 보답하고 싶은 마음이 크다"고 팬들을 향한 감사함을 전했다.

이어 리안은 "준혁이가 없으니까 다음에 돌아와서 완전체로 활동할 수 있을 때까지 더 많은 팬분들 만들어서 더 큰 함성소리 들려주는 게 목표"라고, 장유빈은 "10개월 동안 공백기가 있었는데 팬분들에게 더 많은 콘텐츠, 무대로 보여드리고 싶다. 준혁이형 몫까지 더 열심히 하려고 각오하고 있다"고 포부를 밝혔다.

마지막으로 카엘은 "이번에 소년다운 매력과 함께 스포츠 좋아하는, 짝사랑할 만한 모습을 많이 담아냈다"며 "멤버들과 다같이 정한 건 아니고 제 개인적인 생각인데 '국민 짝사랑돌'이라는 수식어를 얻고 싶다"고 활동 각오를 전했다.

미래소년은 1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미니 5집 '보이즈 윌 비 보이즈'를 발매하고 타이틀곡 '점프!'로 본격 컴백 활동에 나선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